주 메뉴 열기

야망의 25시》는 1983년 3월 28일부터 1983년 6월 14일까지 방영된 문화방송 월화드라마로, 청년 김수민을 주인공으로 한국경제의 전환기인 70년대를 슬기롭게 헤치고나가 대재벌로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기업 드라마이다.[1][2]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야망의 25시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1983년 3월 28일 ~ 1983년 6월 14일
방송 시간 매주 월 · 화요일 밤 10:10 ~ 11:00
방송 분량 50분
방송 횟수 22부작
연출 고석만
각본 김기팔
출연자 길용우 박규채, 최불암, 조경환, 정욱

이 드라마는 방송 6회만에 방송을 일시 중지하였는데, 방송사측은 더 좋은 작품 제작을 위해서라지만 기업의 압력 때문이라는 중론이었다.[3] 결국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인기리에 방영되었으나 외압으로 22회만에 조기종영했다.[4]

등장 인물편집

편성 변경편집

  • 1983년 4월 18일 ~ 4월 19일 : 외화 드라마 《게리슨 유격대》 방영으로 결방
  • 1983년 5월 23일 ~ 5월 24일 : MBC 스포츠뉴스가 10분 연장하여 순연되어 밤 10시 20분부터 방영

각주편집

문화방송 월화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무역왕 최봉준
(1983년 1월 3일 ~ 1983년 3월 22일)
야망의 25시
(1983년 3월 28일 ~ 1983년 6월 14일)
내일은 태양
(1983년 7월 11일 ~ 1983년 10월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