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이

고려 말기와 조선 초기 시대 무관 겸 문신

이거이(李居易, 1348년 ~ 1412년)는 고려 말기 조선 초기의 문신(文臣)이다. 본관은 청주(淸州)이며, 평장사(平章事) 이공승(李公升)의 6대손이다. 자(字)는 낙천(樂天), 는 청허자(淸虛子)이다. 작위는 서원부원군(西原府院君)이며, 벼슬은 영의정(領議政)에 이르렀다. 시호는 문도(文度)이다.

이거이
李居易
출생1348년
사망1412년 (65세)
성별남성
국적고려 → 조선
본관청주
경력우산기상시(右散騎常侍)
평안도병마도절제사
참지문하부사(參知門下府事)
참찬문하부사
판한성부사(判漢城府事)
영의정(領議政)
작위서원부원군(西原府院君)
형제이유신(첫째형), 이거인(둘째형), 이거의(셋째형)
배우자경주 최씨
자녀5남 3녀(장남 이애, 4남 이백강)

생애편집

고려 말 시절이던 1384년 이성계의 추천으로써 음서 천거되어 강계관군만호가 되었다. 조선이 건국되자 개국원종공신(開國原從功臣)에 올랐다.

1393년(태조2년) 우산기상시(右散旗常侍)가 되었고, 1398년(태조7년) 평안도병마절제사로 왜구를 격퇴하였다. 제1차 왕자의 난 때 공을 세워 정사공신(定社功臣)이 되었고, 곧 이어서 참찬문하부사 겸 의흥삼군부중군동지절제사가 되었다.

1400년(정종2년) 제2차 왕자의 난 때 공을 세워 좌명공신(佐命功臣)이 되었다. 곧이어 사병혁파(私兵 革罷)가 추진될 때 이를 반대하여 계림부사로 좌천되었다. 그 후 판문하부사(判門下府事)로 복귀하였다. 태종 즉위 후 관제 개편으로 문하좌정승(門下左政丞)이 되었다.

1402년(태종2년) 영의정부사(領議政府事)가 되었다. 그는 70세 이상의 노재상들이 모이던 친목 모임인 기로회(耆老會)를 첫 설립하였다. 다시 영사평부사(領司平府事)가 되었다.

1404년(태종4년)사병 혁파 반대한 죄로 탄핵을 받아 진천으로 낙향하였다. 이는 태종의 왕권 강화를 위한 외척 제거의 신호탄이라 하겠다. 1412년(태종12년) 8월 25일 진천에서 졸하였다.

사후편집

묘소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상계리에 있다. 1994년 6월 24일 충청북도의 기념물 제95호로 지정되었다.

가족편집

  • 증조부 : 이창우(李昌祐) 판도총랑(版圖總郞)
  • 증조모 : 철원 최씨 - 평장사 최징(崔澄)의 딸
    • 조부 : 이계감(李季瑊) 낭성군(琅城君) 정헌공
    • 조모 : 언양 김씨 - 도첨의참리 김변(金賆)의 딸
      • 부 : 이정(李挺) 형부상서(刑部尙書) 문간공(文簡公)
    • 외조부 : 부사 김계초(金繼貂)
      • 모 : 강릉 김씨
        • 형 : 이유신(李由信) 형부랑중(刑部郞中)
        • 형 : 이거인(李居仁) 검교좌정승
        • 형 : 이거의(李居義) 공조전서(工曹典書)
      • 처부 : 판서 최잉(崔陾)
        • 처 : 경주 최씨
          • 장자 : 이애(李薆) 상당부원군(上黨府院君) 의정부 찬성사, 경신공주와 혼인함. 초명은 백경
          • 차자 : 이백관
          • 삼자 : 이백신
          • 사자 : 이백강(李伯剛) 청평부원군(淸平府院君), 정순공주와 혼인함.
          • 오자 : 이백현(李伯儇)

경신공주(慶愼公主, 태조의 장녀)의 남편상당부원군 이애(上黨府院君 李薆), 정순공주(貞順公主, 태종의 장녀)의 남편인 이백강의 아버지이다.

이거이를 연기한 배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