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철불흉노(鐵弗匈奴)는 고대 북아시아의 유목 민족 중 하나인 흉노족의 일파이며, 하나라(夏)를 건국하였다.

역사편집

흉노가 남북으로 분열된 이래 튀르크계의 남흉노의 철불부는 오르도스에서 일대 세력을 구축하였다. 철불부의 선조는 삼국 시대 흉노의 선우였던 어부라(於夫羅)의 조카뻘인 철불 우현왕(右賢王) 거비(去卑)가 위나라의 신임을 받아 남흉노를 관할하였으며 원래 성씨가 아닌 유씨(劉氏) 성을 사용하였다. 310년, 거비의 손자 유호(劉虎)가 선비족(鮮卑族) 탁발부(拓跋部)에게 본거지인 산서 일대를 빼앗기고 오르도스 지방으로 옮겨와 할거하면서 전조(前趙), 후조(後趙), 전진(前秦)에게 차례로 협력하였다. 유호의 손자 유위진(劉衛辰)의 대에 다시 튀르크계의 선비족 탁발부에 패하여 오르도스를 상실하고 전진의 영내로 이주하였다. 376년, 유위진은 전진의 탁발부 토벌에 종군하여 공을 세우고 오르도스로 다시 이주하였으며 탁발부, 유연(柔然)을 복속시켰다.

386년, 탁발부가 다시 성장하여 (代 ; 후에 북위{北魏}로 국호를 바꿈)를 건국하고 391년에 선비족의 북위 군대에 유해가 살해당하면서 철불부는 일시적으로 멸망하였다. 유위진의 아들 유발발(劉勃勃)은 오르도스 서남쪽의 고평(高平)까지 도망쳤으나, 그 후에도 북위의 토벌군이 여러차례 공격해 와 후진(後秦)에 몸을 의탁하였다. 후진은 북위의 침입을 막기 위해 유발발을 오르도스에 배치하였다.

역대 군주편집

철불부 군주 목록편집

철불부 군주 목록
대수 성명 재위기간
제1대 혁련거비(赫連去卑) 미상
제2대 혁련고승원(赫連誥升爰) 272년 ~ 309년
제3대 혁련호(赫連虎) 309년 ~ 341년
제4대 혁련무항(赫連務恒) 341년 ~ 356년
제5대 혁련알루두(赫連閼陋頭) 356년 ~ 358년
제6대 혁련실물기(赫連悉勿祈) 358년 ~ 359년
제7대 혁련위진(赫連衛辰) 359년 ~ 391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