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최순영(崔順永, 1953년 9월 15일 ~ , 강원도 강릉시)은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YH 무역에 여공으로 근무하면서 1979년 제4공화국 붕괴 직전 YH 노조가 야당인 신민당 당사를 점거해 농성하다가 사망자까지 발생했던 YH 사건에 참가했다[1]. 이 사건으로 구속되었다가 10·26 사건으로 대통령 박정희가 사망한 뒤에 풀려났고, 이후 여성노동자, 환경, 자치 운동가로 일했다[2].

경기도 부천시 시의원을 두 차례 지냈고, 2000년부터 2004년까지는 민주노동당 부대표를 역임했다.

2004년 민주노동당 비례대표 국회의원에 당선되었다. 2008년 18대 총선에서는 부천시 원미을 지역에 출사표를 던졌으나, 9% 득표에 그치며 낙선했다. 그 해 7월, 민주노동당 최고위원에 당선되었다.

목차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 대수 직책 선거구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락 비고
총선 17대 국회의원 비례대표 민주노동당 2,774,061 표
13.03%
비례대표 5번   초선
총선 18대 국회의원 경기 부천시 원미구 을 민주노동당 7,927 표
9.00%
3위 낙선

각주편집

  1. 양주승 (2007년 11월 5일). “최순영 의원, 참았던 눈물 흘리다 - '당신이라는 선물' 출판기념회 열려”. 오마이뉴스. 2008년 1월 5일에 확인함. 
  2. 오마이뉴스 (2004년 3월 30일). “'공순이' 최순영이 '영애' 박근혜에게 - [편지] 영애·영식의 시대가 가고 공순이·공돌이의 시대가 옵니다”. 오마이뉴스. 2008년 1월 5일에 확인함.  |제목=에 지움 문자가 있음(위치 1) (도움말)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