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창 김씨

함창 김씨(咸昌 金氏)는 경상북도 상주시 함창읍을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이다. 근원이 다른 두 계통이 있다.

역사편집

함창 김씨(咸昌金氏)는 근원이 다른 두 계통이 있다. 하나는 고령가야의 후예인 함원군파 중시조 김선(金宣) 계통과, 또다른 하나는 고려 예종 때 검교태자태사 김인관(金仁琯)의 14세손 김선(金瑄) 계통이다. 이러한 혼동이 발생하게 된 것은 김선의 이름이 비슷하고 동시대 인물이라 여기에서 오는 혼동인 듯하다.

고령 가야계편집

고령 가야계 시조 김고로(金古露)는 김해(金海)의 구지봉(龜旨峰)에서 수로왕(首露王)과 함께 금합(金盒)에서 태어난 6명 중 1명으로 고령가야왕이 되었다고 한다. 금합에서 나왔기 때문에 성을 씨로 하였으며, 고령가야가 지금의 함창이다. 상계는 실전되어 상고할 수 없다. 고려 명종 때 현달한 덕원군(德原君) 김종저(金宗紵)[일명 김종제(金宗悌)]와 덕양군(德陽君) 김종계(金宗繼) 형제를 중시조로 하였다. 그 후 후손들이 의산군(宜山君) 김세순(金世詢)을 1세조로 하는 파와 어사공(御使公) 김균(金鈞)을 1세조로 하는 파로 나뉘어 지고 본관을 함창으로 하였다.

《증보문헌비고》·《조선씨족통보》등의 문헌에 의하면 시조 김균(金勻) 또는 김균(金鈞)은 고령가야수로왕(首露王) 후예로, 고려조에 검교(檢校) 감찰어사(監察御史)를 지내고, 함창(咸昌)으로 분적(分籍)하였다.

일운(一云) 시조 김균(金勻)은 영해향교의 대현(大賢) 김택(金澤)의 아들이며, 호장(戶長) 김종저(金宗紵)의 현손(玄孫)인 함령군(咸寧君) 김경(金鏡)의 후예라 한다.

8세손 김이음(金爾音)은 문과 출신으로 벼슬이 강원감사(江原 監司)였으며, 서원에 배향되었다. 김이음의 6세손 김륭(金隆)은 벼슬이 집경전참봉(集慶殿參奉)이었으며, 서원에 배향되었다.

분파편집

  • 김종저(金宗紵) : 일명 김종제(金宗悌), 호장(戶長)으로서 일파를 이루었다.
  • 김문명(金聞命) : 감무(監務)였으며 일파를 이루었다.

신라계편집

시조 김선(金瑄)은 고려 예종 때 검교태자태사 김인관(金仁琯)의 14세손으로 1468년(세조 14) 식년 문과에 급제하여 강원감사(江原監司)로서 중종반정 때 공을 세워 정국공신(靖國功臣)에 책록되었고 함안군(咸安君)에 봉해져 후손들이 함창을 본관으로 하였다.

본관편집

함창(咸昌)은 본래 고령가야국(古寧伽耶國)이었는데 신라가 이를 취하여 고동람군(古冬攬郡, 또는 古陵郡)을 설치하였다. 경덕왕 때고령군(古寧郡)으로 고쳤고, 관산(冠山)・가선(嘉善)・호계(虎溪) 등을 임내(任內)로 하였다. 961년(광종 12) 함녕군(咸寧郡)으로 고쳤고, 현종 때 상주에 귀속시키고 함창으로 바꾸었으며, 명종 때에 감무를 설치하였고, 1413년(태종 13)에 현감을 두었다. 1914년 행정구역개편 때 상주군에 병합되어 함창면이 되었다. 1980년 읍으로 승격되었고 1995년 상주군과 상주시가 통합되어 새로운 상주시가 되었다.

주요 인물편집

고려편집

고령 가야계편집

  • 김종제(金宗悌) : 일명 김종제(金宗悌), 고려 명종 때 명성과 덕망이 높아 세상에 드러남, 정사공신(定社功臣), 문정공(文貞公), 덕원군(德原君)
  • 김종계(金宗繼) : 고려 명종 때 명성과 덕망이 높아 세상에 드러남, 충경공(忠敬公), 덕양군(德陽君)
  • 김세순(金世珣) : 의산군(宜山君), 일파를 이룸
  • 김균(金鈞) : 검교(檢校) 감찰어사(監察御史) - 일파를 이룸
  • 김택(金澤) : 광정대부 도첨의찬성사, 유행(儒行)으로 영해 향교(鄕校)에 대현(大賢)으로 추앙받음
  • 김요(金饒) : 홍건적의 난공민왕안동으로 피난시킴, 중대광찬성사, 함녕군(咸寧君)
  • 김문명(金聞命) : 감무(監務), 일파를 이룸

신라계편집

조선편집

고령 가야계편집

  • 김이음(金爾音) : 김균(金鈞)의 후손, 호 삼로(三路), 강원감사, 호조참판, 시·문에 뛰어남, 효행 정려, 서원에 배향
  • 김융(金隆) : 김이음의 6세손, 호 물암(勿巖), 집경전참봉(集慶殿參奉), 시·문·서에 뛰어남, 거유(巨儒)로 추앙, 서원에 배향

신라계편집

  • 김선(金瑄) : 세조 14년(1468) 문과에 합격하여 지중추부사(知中樞府事)를 지내고, 정국공신(靖國功臣)이었다. 함원군(咸原君)에 봉해졌다. 김우현(金遇賢)의 아들이다.
  • 김구정(金九鼎) : 선조 15년(1582) 문과에 합격하여 가선대부(嘉善大夫) 군수(郡守)를 역임했다. 김희준(金希俊)의 아들이다.
  • 김요흠(金堯欽) : 인조( 27년(1649) 문과에 합격하여 승문원정자(承文院正字), 예조좌랑(禮曹佐郞)을 거쳐 정랑(正郞) 겸 춘추관기주관(兼春秋館記注官)을 역임하고 1653년(효종 4) 통례원봉례(通禮院奉禮)에 제수되었다. 『괴암집(乖庵集)』이 전한다.
  • 김경원(金慶遠) : 인조(仁祖) 27년(1649) 문과에 합격하여 찰방(察訪)을 지냈다. 김구정(金九鼎)의 아들이다.
  • 김시빈(金始鑌) : 숙종 28년(1702) 문과에 합격하여 필선(弼善)을 거쳐 1724년(영조 즉위년) 사헌부장령(司憲府掌令)이 되어 영조의 탕평책을 두둔하다 오히려 화근이 되어 명천군수로 좌천되었다가, 1728년(영조 4) 이인좌(李麟佐)의 반란이 영남지방으로 확대되자 채성윤(蔡成胤)의 천거로 영남의 요충을 방비하는 데 적합한 인물로 뽑혀 울산부사가 되었다. 아버지는 통덕랑 김정휘(金鼎輝)이다.
  • 김기헌(金騏獻) : 자(字)는 순거(舜擧)이며, 호(號)는 관복제(觀卜齋)이다. 물암(勿巖) 김융(金隆)의 8대손이다. 순조 23년(1823) 문과에 합격하여 승문원 정자, 성균 전적, 사헌부 감찰 등을 지내고, 사헌부 지평, 예조 정랑, 사간원 정언, 장령 겸 선전관이 되었다. 문장과 행실이 있었고, 기개와 도량이 뛰어나 영남의 영걸이라고 알려졌다. 삼진(三津)에 살았다. 아버지는 김두환(金斗煥)이다.
  • 김진하(金鎭河) : 자(字)는 치청(穉淸)이고, 호(號)는 황암(篁巖)이다. 경상북도 영천(榮川)에 거주하였다. 헌종 7년(1841) 문과에 합격하여 사간원정언(司諫院正言)‧사헌부지평(司憲府持平) 등의 요직을 역임한 후 병조판서(兵曹判書)에까지 이르렀다. 품계는 통정대부 가선대부에 올랐다. 평생 퇴계 이황(李滉)의 학문을 높이 받들어 숭배하였다. 황암문집(篁巖文集)』이 세상에 전한다.

근·현대편집

  • 김순구(金舜九) : 충청북도 충청북도 옥천 출생으로 호(號)는 검한제이다. 옥천에서 독립만세를 부르다 일본 헌병에 체포되어 혹독한 고문 끝에 옥중 순국했다. 1991년에 건국훈장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 김석준 - 정치학 박사. 17대 국회의원. 안양대학교 총장. 과학기술정책연구원 원장.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초빙교수 역임.
  • 김소동 - 영화감독 겸 영화평론가 및 문학박사. 한양대학교 명예교수 역임.
  • 김지영 - 배우
  • 김집 - 대한민국 육군 중위 예편. 소아과 전문의 및 의학박사.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역임. 체육부 장관 역임.
  • 김한일 - 영화감독 겸 동양화가. 서울세기상사 이사장 역임.
  • 수호 - 가수 (그룹 EXO의 멤버이자 리더), 본명 김준면으로 배우와 뮤지컬 배우 활동 또한 하고 있음. 대표작으로는 리치맨, 뮤지컬 웃는남자가 있음.
  • 로운 - 가수. 본명 김석우으로 그룹 SF9의 멤버로 활동중. 또한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주요 세거지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