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2016년에 대한민국에서 출간된 소설

82년생 김지영》은 대한민국의 작가 조남주가 쓴 소설이다.

82년생 김지영
82년생김지영 표지.jpg
저자조남주
국가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언어한국어
장르장편소설
출판사민음사
발행일2016년 10월 14일
ISBN9788937473135

주인공 '김지영 씨'의 기억을 바탕으로 한 고백을 한 축으로, 고백을 뒷받침하는 각종 통계 자료와 기사들을 또 다른 축으로 삼는 이 소설은 1982년생 김지영 씨로 대변되는 '그녀'들의 인생 마디마디에 존재하는 성차별적 요소를 핍진하게 묘사한다. 이를 통해 작가는 제도적 성차별이 줄어든 시대의 보이지 않는 차별들이 어떻게 여성들의 삶을 제약하고 억압하는지 보여 준다.[1]

1970년대 후반에서 1980년대 초반 가장 많이 등록된 여아의 이름에서 '지영'이라는 이름, 거기에 가장 흔한 성 중 하나인 씨를 붙였다.[2]

10년 동안 PD수첩 등 간판 시사프로그램 메인작가로 일하다가 육아 문제로 계획에 없던 전업주부가 된 작가 자신의 이야기이기도 하다.[3]

2016년 10월~2017년 5월 14일까지의 교보문고 통계에 따르면, 20~30대 여성이 주요 구매자로 나타났다. 도서 구매자의 38.1%가 30대 여성이며, 27.0%가 20대 여성이다. 30대 남성이 9.4%, 40대 여성이 9.1%를 차지해 뒤를 이었다.[4]

역사편집

  • 2017년 5월, 노회찬 정의당 원내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 부부에게 선물해서 화제가 되었다.[5]
  • 2018년 11월, 출간 2년여만에 백만부를 돌파했다.[3] 2009신경숙의 《엄마를 부탁해》 이후 처음으로 백만부를 돌파한 한국 소설이다.[6]
  • 2018년 5월 3일 대만에 번역 출간되었다.[7]
  • 2018년 12월 8일 일본 출간된 후 이틀 만에 아마존 재팬 아시아문학 부문에서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고, 출판사 치쿠마 쇼보가 3쇄를 결정했다.[8] 2019년 8월까지 일본에서 총 13만부 이상 판매되었다.[9] 2017년 영화화가 결정되었고[10] 2018년 정유미가 주연 배우로 출연한다고 밝혔다.[11] 2019년 10월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개봉했다. 2020년 2월 영어권 중 처음으로 영국에 출간될 예정이다.[12]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82년생 김지영 책 소개”. 《민음사》. 
  2. “김지영씨, 잘 지내나요”. 시사인. 2016년 10월 24일.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3. “‘100만의 김지영’이 쏘아 올린 페미니즘”. 경향신문. 2018년 11월 27일.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4. '김지영'은 세상의 공감을 어떻게 얻었나”. 《한국일보》. 2017년 5월 22일. 2018년 5월 21일에 확인함. 
  5. “노회찬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 부부에게 선물한 책?”. 2017년 5월 19일. 
  6. “조남주의 '82년생 김지영' 밀리언셀러 됐네”. 조선일보. 2018년 11월 28일.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7. 민음사 블로그. “대만에서도 『82년생 김지영』 열풍”.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8. 민음사 블로그. “『82년생 김지영』 아마존 재팬 아시아문학 부문, 베스트셀러 1위”.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9. '82년생 김지영' 日서 13만부 팔린 이유?…작가와 번역가 대화”. 《연합뉴스》. 2019년 8월 2일. 
  10. 정지혜 (2017년 6월 29일). “[영화人] 소설 영화화하는 봄바람 영화사 박지영, 곽희진 대표”.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11. 유은진 (2018년 9월 12일). “‘82년생 김지영’ 정유미가 연기한다”. 씨네21. 2019년 1월 15일에 확인함. 
  12. '82년생 김지영' 오늘 개봉...책 출간에서부터 영화 개봉까지”. 《BBC News 코리아》. 2019년 10월 2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