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공초문학상(空超文學賞)은 공초 오상순을 기리기 위해 1993년 제정됐고, 공초숭모회와 서울신문사가 주관하고 있다.

수상 자격편집

등단 20년 이상인 시인이 수상할 수 있다.

역대 수상자.수상작편집

수상년도 수상작 저자
1회 1993년 ?? 이형기
2회 1994년 꿈의 물감 박남수
3회 1995년 낙법 홍윤숙
4회 1996년 호박덩이 김여정
5회 1997년 달항아리 박제천
6회 1998년 어머니와 할머니의 실루엣 신경림
7회 1999년 집만이 집이 아니고 오세영
8회 2000년 나무토막 이탄
9회 2001년 순금(純金) 정진규
10회 2002년 , 풀2 김종해
11회 2003년 절, 그 언저리 김지하
12회 2004년 경청 정현종
13회 2005년 마음의 달 천양희
14회 2006년 마음과 얼굴 성찬경
15회 2007년 오체투지 이수익
16회 2008년 아지랑이 조오현
17회 2009년 헛 눈물 신달자
18회 2010년 백비(白碑) 이성부
19회 2011년 나는 아직 낙산사에 가지 못한다 정호승
20회 2012년 나무에 기대어 도종환
21회 2013년 불타는 말의 기하학 유안진
22회 2014년 무제 시편 11 고은
23회 2015년 오아시스의 거간꾼 김윤희
24회 2016년 돌멩이[1] 나태주
25회 2017년 지는 꽃 김후란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