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국립현대미술관(國立現代美術館,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약칭: MMCA)은 미술작품 및 자료의 수집·보존·전시·조사 및 연구와 이에 관한 국제교류 및 미술활동의 보급을 통한 국민의 미술문화의식 향상에 관한 사무를 관장하는 대한민국 문화체육관광부의 소속기관이다. 1969년 8월 23일 발족하였으며, 관장은 고위공무원단 나등급에 속하는 임기제공무원으로 보한다. 산하에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덕수궁관, 서울관, 청주관을 관할하고 있다. 특이사항으로 서울관은 옛 소격동국군기무사령부 건물을 재활용하였으며, 청주관은 KT&G의 연초 제조장을 재활용하였다. 청주관은 국내 유일의 수장고형 전시관으로 운영되고 있어, 미술은행 등의 소장품을 개방수장고를 통해 관람할 수 있게 설계되었다.

국립현대미술관
MMCA-Gwacheon.jpg
국립현대미술관
유형 미술관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소재지 #4관 참조
개관일 1969년 8월 23일 (1969-08-23)
운영자 대한민국 문화체육관광부
관장 바르토메우 마리 리바스
웹사이트 http://www.mmca.go.kr/
국립현대미술관 내부1

목차

설치 근거편집

직무편집

  • 미술작품과 미술자료의 수집·보존·전시·조사연구와 이에 관한 국내외 교류
  • 미술활동의 보급·교육을 통한 미술문화의식 향상에 관한 사무

연혁편집

  • 1969년 8월 23일: 국립현대미술관 설치
  • 1973년 7월 25일: 덕수궁 석조전으로 청사 이전 개관
  • 1986년 8월 25일: 과천관 개관
  • 1998년 12월 1일: 덕수궁미술관 개관
  • 2006년 1월 1일: 책임운영기관으로 지정
  • 2013년 11월 13일: 서울관 개관[2]
  • 2018년 12월 27일: 청주관(국립미술품수장보존센터) 개관

조직편집

각주편집

  1. 국가를 대표하는 박물관과 미술관으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소속으로 국립중앙박물관과 국립현대미술관을 둔다.
  2.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13일 개관 정책브리핑, 2013.11.13.
  3. 서기관 또는 학예연구관으로 보한다.
  4. 전문임기제 가급으로 보한다.
  5. 학예연구관으로 보한다.
  6. 고위공무원단 나등급에 속하는 일반직공무원으로 보한다.
  7. 서기관으로 보한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