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수련

백수련(1940년 2월 29일~ 본명황화순, 한국 한자白水蓮)은 대한민국의 배우이다.

백수련
白水蓮
본명황화순(黃花順)
출생1940년 2월 29일(1940-02-29) (81세)
일제 강점기 조선 충청북도 청주
직업배우
활동 기간1958년 ~
종교불교
학력
배우자김인태
자녀김수현(아들)

이력편집

1958년 연극배우 첫 데뷔하였고 1961년 MBC 문화방송 성우 1기로 정식 데뷔 후 1964년 TBC 동양방송 성우 1기로 이적하였다. 1981년 KBS 드라마 《》로 브라운관 데뷔 이후, 1990년 드라마 《대추나무 사랑걸렸네》에 출연했지만 남편인 김인태가 탤런트 협회 회장으로 배우의 처우개선을 위해 노력한 것이 결국 원인이 되어 3년 뒤에 작품에서 하차 한 이후 16년 남짓 드라마에 거의 출연하지 못하였다. 2009년 영화 《김복남 살인 사건의 전말》에 할매 역으로 영화에 데뷔하였다.[1][2]

가족 관계편집

배우자는 연기자 김인태이며 아들은 영화배우 김수현이다.

출연작편집

연극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