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사암

지름이 0.063~2㎜인 모래 크기의 입자들이 쌓여 고화된 암석이다. 셰일 다음으로 흔한 퇴적암이다.

사암(砂岩, sandstone)은 지름이 0.063~2mm인 모래 크기의 입자들이 쌓여 고화된 암석이다. 셰일 다음으로 흔한 퇴적암이다. 석영이 고결(엉겨 굳어짐)되어 생기는 사암이 대부분이지만, 장석이 대다수를 차지하는 경우도 있다. 장석질 사암은 아코즈라고 한다.

사암의 유형편집

 
주로 석영 입자로 구성된 사암
  • 아르코즈(arkose) 또는 아르코즈질 사암 : 장석 함량이 높고 (>25%) 성분이 화강암과 유사하다.
  • 석영질 사암 또는 석영사암 : 높은 석영 함량 (>90%). 때로는 이런 사암을 "정규암"이라고도 부른다.
  • 사질 사암 : 예를 들어 잡사암(greywacke) 또는 청색암(bluestone). 이들은 상당한 양의 점토실트를 가진다.

사진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