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컴퓨터

삼보컴퓨터(三寶-, TriGem Computer) 또는 TG(TriGem)는 대한민국 최초의 개인용 컴퓨터 전문 생산 기업이다.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주식회사 삼보컴퓨터
TriGem Computer Inc.
TG삼보컴퓨터.gif
창립 2012년 8월 23일
창립자 이홍선 대표이사
전신 주식회사 에스컴
시장 정보 K-OTC: 161990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사 소재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능안로 98-12 (신길동)
핵심 인물 대표이사 이홍선
제품 데스크톱, 노트북, 모니터, 텔레비전
자본금 5,622,000,000원 (2015.12)
매출액 120,121,805,625원 (2015)
영업이익 3,139,732,827원 (2015)
순이익 2,280,419,641원 (2015)
자산총액 37,711,643,875원 (2015.12)
주요 주주 유한책임회사 티지나래 등 특수관계인: 66.70%
Bright Fame Investment Limited: 27.93%
모기업 유한책임회사 티지나래
자회사 주식회사 티지에스
종업원 174명 (2015.12)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주식회사 에스컴 (구 삼보컴퓨터)
S Com Inc.
창립 1980년 7월 2일
창립자 이용태 박사
전신 구 삼보컴퓨터
후신 삼보컴퓨터
해체 2016년 9월 30일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사 소재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신길동 1125-1 (2층 일부)
핵심 인물 대표이사 신승학
자본금 242,500 원 (2015.10)
매출액 0 원 (2015.9)
종업원 0명 (2015.9)

역사편집

1980년 7월 2일, 미국에서 유학을 마친 이용태 박사가 자본금 1000만원으로 세운 삼보전자엔지니어링이 시초이다.[1][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회사 이름 ‘삼보’는 세 개의 보석(三寶)이라는 뜻이다. 처음에는 영문 명칭 TriGem을 사용했으나 2002년 TG로 바꿨다. 1982년부터 세이코엡손과 제휴하여 대한민국 프린터 시장을 장악하였으며, 보석글이라는 워드 프로세서는 (하나 워드프로세서를 제외하고) 한/글이 나오기 전까지 사실상의 표준이었다.

위에서 삼보는 당시 엘렉스, 한국소프트웨어산업, 삼보엔지니어링 등 세개 회사가 합쳐지면서 통합 명칭을 삼보컴퓨터로 통일하게 되었다. 삼보가 초기 제작한 컴퓨터로는 SE-8001이라는 컴퓨터와 Trigem-II라는 8비트 컴퓨터가 주력 상품이었다.[출처 필요]

연혁편집

  • 1980년 7월 설립
  • 1981년 대한민국 최초로 개인용 컴퓨터 수출 (캐나다), 한국 최초의 개인용 컴퓨터 삼보 SE-8001과 애플 II 호환기종인 Trigem 20, 문서 작성 소프트웨어 보석글 발표
  • 2002년 TG삼보컴퓨터로 사명 개편
  • 2005년 5월 18일 법원에 법정 관리 신청
  • 2007년 10월 (주)셀런, TG삼보컴퓨터 인수
  • 2008년 1월 3일 법정 관리 종료
  • 2012년 8월 23일 임시주주총회 결과 회사 분할 결정, 기존법인은 부동산중개업을 주 사업으로 하고, 분할 신설법인인 (주)티지삼보는 컴퓨터사업을 주 사업으로 함.
  • 2012년 9월 27일 임시주주총회 결과 기존법인인 (주)삼보컴퓨터는 (주)에스컴으로, 분할신설법인인 (주)티지삼보는 (주)삼보컴퓨터로 사명을 변경함.

후원편집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