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동 (서울)

신영동(新營洞)은 서울특별시 종로구에 있는 동이다. 법정동으로 행정동부암동의 관할 하에 있다. 북쪽은 구기동, 동쪽은 평창동과 접해 있고, 남쪽으로는 부암동, 서쪽으로는 홍지동과 접해 있다.

유래편집

신영동이라는 이름은 1750년(조선 영조 26년)에 5군영의 하나인 총융청을 이곳으로 새로 이전하였다는 데에서 유래한다.

역사편집

  • 조선시대, 한성부 북부 의통방(義通坊)에 속하게 됨
  • 1751년, 의통방 조지서계(造紙署契)로 소속 변경
  • 1894년, 갑오개혁 당시 행정구역 개편에 의해 북서(北署) 상평방(常平坊) 경리청계(經理廳契) 신영동이 됨
  • 1914년 4월,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경기도 고양군(高陽郡) 은평면(恩平面) 신영리가 됨
  • 1936년 4월, 동명이 일본식 지명으로 변경됨에 따라 경성부 신영정(町)으로 명칭 변경
  • 1940년 7월, 경성부 서대문출장소 관할로 편입
  • 1943년 6월, 구(區)제도 실시에 의해 신설된 서대문구에 속하게 됨
  • 1946년 10월 1일, 일제잔재 청산에 따라 신영동으로 명칭 변경[1]
  • 1955년 4월 18일, 행정동제 실시로 부암동, 홍지동과 함께 행정동인 세검정동 관할이 됨
  • 1975년 10월 1일, 종로구 관할로 편입[2]

교통편집

  • 도로

세검정로평창문화로가 동 중심을 가로지르며, 동 가운데에 위치한 신영동삼거리에서 구기동 방면으로 진흥로가 분기된다.

  • 대중교통

버스를 이용하여 서울 각지로 이동이 가능하나, 신영동 및 인근지역으로 궤도교통이 들어오지 않기 때문에, 지하철 이용을 위해서는 버스를 통해 불광역이나 경복궁역으로 가야 한다.

문화재편집

문화재로는 연산군 시절 세워진 정자인 세검정(서울시기념물 4호)과 신라시대의 유물인 장의사지 당간지주(보물 235호) 등이 있다.

주요 시설편집

  • 관공서
    • 신영119안전센터
  • 공공시설
    • 세검정우체국

각주편집

  1. 서울시 헌장 제1조
  2. 구의증설및관할구역변경에관한규정 (제정 1975년 9월 23일 대통령령 제7816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