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경주시 동천동에 위치한 경주이씨시조휘알평경모비 (慶州李氏始祖諱謁平景募碑)

알평(謁平, 생몰년 미상)은 신라 초기 신화에 등장하며, 사로6촌장(진한) 중 알천양산촌(閼川楊山村) 촌장으로 경주 이씨의 시조이다. 혁거세 거서간의 탄생과 즉위에 관여하였다.

유리왕 당시 이씨성을 사성받은 급량부대인의 이름은 삼국사기나 삼국유사에 나타나지 않는다. 일반적으로 경주이씨와 그 분가에서는 이알평으로 칭하나 일부 사학자들은 이를 인정하지 않고 알평으로 칭한다.

목차

생애편집

알평의 출생지에 대한 기록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삼국유사와 삼국사기에 의하면 알평은 하늘에서 진한 땅 표암봉에 내려와 알천양산촌(閼川楊山村)의 촌장이 되었다고 한다.[1] 경주이씨 족보에 의하면 그는 기원전 117년에 태어났다고 한다.

기원전 69년 , 6촌장이 알천의 둑 위에 모여 나라를 세울 것을 논하였다.[2] 마침 남쪽 양산 밑의 나정에서 혁거세 거서간을 발견하여 왕으로 삼기로 하고 함께 양육하여 기원전 57년에 왕위에 추대하고 신라를 건국하였다. 양산촌은 유리왕 9년(서기32년) 급량부(及梁部)로 개칭하고[3] 이씨(李氏) 성을 사성(賜姓)받았다고 한다.

경주 이씨 족보편집

경주 이씨 세전보감에 따르면 이알평은 기원전 117년에 하늘에서 진한 땅 표암봉으로 내려온 것으로 수록되어 있다. 자(字)는 천서(天瑞), 호(號)는 표암(瓢巖), 성(姓)은 이(李), 시호(諡號)는 문선공(文宣公) 또는 은열왕(恩烈王)[4]이라 전한다. 혁거세 거서간 때에 개국 좌명공신에 녹훈되고 각간, 아찬 등을 역임하였으며 군무를 주관하였다고 전한다. 경주이씨 세보에 전하는 전승에 의하면 알평은 향년 200세의 향수(享壽)를 누렸다고 하나 이는 확실하지 않다. 사후 법흥왕 23년(서기 535년) 시호를 문선공(文宣公)이라 하였고, 태종 무열왕 3년(서기 656년) 은열왕(恩烈王)으로 추봉되었다. 시조 이알평 이후 900여 년간의 후계가 실전되었다가, 고려말 목은 이색이 찬한 익재 이제현 묘지(墓誌)에 신라말 진골(眞骨) 출신으로 소판(蘇判) 관직에 오른 소판(蘇判) 이거명(李居明) 이후의 계보가 밝혀짐으로써, 이거명(李居明)을 중시조로 한 계보가 전해지게 된다.[5]

가계편집

  • 배위 : 태화공주 기씨(泰華公主 箕氏) - 마한 태조(太祖) 기준(箕準)의 딸
  • 아들 : 이유(李侑)
  • 손자 : 이타(李它)[6]

분관편집

 
표암재

이알평 이후 그의 자손들은 여러 집안으로 분적해 나갔다.

위 3본는 '시조 후손'에서 분적하고 아래의 5본은 '중시조 후손' 계대에서 분적하였다.

  • 아산 이씨(牙山李氏) - 시조 이주좌(李周佐)
  • 재령 이씨(載寧李氏) - 시조 이우칭(李禹偁)
  • 원주 이씨(原州李氏) - 시조 이반계(李攀桂)
  • 진주 이씨(晋州李氏) - 시조 이영재(李永榟). 이군재(李君榟) 형제
  • 장수 이씨(長水李氏) - 시조 이직간(李直幹 - 李林幹)

1987년도 간행 정묘보이며 중앙표준보인 경주이씨 대종보(전46권)와 경주이씨 중앙화수회 홈페이지 분적도 참조.

논란과 의혹편집

삼국사기삼국유사에 의하면 유리 이사금 때의 6부 촌장에게 성씨를 하사할 때 급량부대인에게 이씨 성을 사성했다고 한다. 그러나 유리 이사금 재직 당시 이씨 성을 처음으로 사성받은 급량부대인의 이름은 삼국사기삼국유사에도 등재되어 있지 않다.

그가 생전에 이씨 성을 사성받은 것인가, 그의 후손 중 누군가 이씨 성을 사성받은 것인가의 여부에 대해서는 논란의 여지가 있다.

기타편집

안악이씨(양산이씨)의 족보에 의하면 전한 무제가 위만조선을 토벌하고 한군현의 하나인 낙랑군 태수로 부임한 이진의 증손 중 천보는 흉노 공격에 참전한 공로로 양산후에 봉작되고, 천보의 동생 천록은 사로국으로 이주하여 알평의 선조가 되었다는 설이 있다.

같이 보기편집

사로 6촌 (斯盧六村)
알천양산촌
(閼川楊山村)
돌산고허촌
(突山高墟村)
자산진지촌
(觜山珍支村)
무산대수촌
(茂山大樹村)
금산가리촌
(金山加利村)
명활산고야촌
(明活山高耶村)
6부명
(6部名)
급량부
及梁部
사량부
沙梁部
본피부
本彼部
점량부
漸梁部
한지부
漢祗部
습비부
習比部
촌장
(村長)
알평
謁平
소벌도리
蘇伐都利
지백호
智伯虎
구례마
俱禮馬
지타
祗陀
호진
虎珍
강림지
(降臨地)
표암봉
瓢巖峰
형산
兄山
화산
花山
이산
伊山
명활산
明活山
금강산
金剛山
후손 성씨
(後孫 姓氏)
이씨
李氏
최씨 · 소씨
崔氏 · 蘇氏
정씨
鄭氏
손씨
孫氏
배씨
裵氏
설씨
薛氏

각주편집

  1. 일연, 《삼국유사》 (1281) 〈기이〉 신라 시조 혁거세왕條 “첫째는 알천양산촌이니 ... 촌장을 알평이라 일컫으며 처음에 표암봉에 내려왔으니...”
  2. 일연, 《삼국유사》 (1281) 〈기이〉 신라 시조 혁거세왕條 “전한 지절 원년 임자(壬子)년, 서기전 69년) ... 3월 초하룻날 6부의 조상들이 각각 자제들을 거느리고 다 함께 알천 언덕 위에 모여 의논하기를 “우리들이 위로, 백성들을 다스릴 만한 임금이 없어, 백성들이 모두 방종하여 제멋대로 놀고 있으니 어찌 덕이 있는 사람을 찾아내어 그를 군주로 세워 나라를 창건하고 도읍을 정하지 않을 것이랴!” 하였다.”
  3. 일연, 《삼국유사》 (1281) 〈기이〉 신라 시조 혁거세왕條 “첫째는 알천양산촌이니...노례왕9년(서기 32년)에 급량부라는 이름의 부(部)를 두었는데 ”
  4. 한자어 '렬', '률' 등은 단어 처음에 오면 두음 법칙에 의해 '열', '율'로 표기하는 것이 원칙이다. 그 외의 자리에서는 '렬', '률'로 표기하되 모음이나 'ㄴ'받침 뒤에 이어지는 경우에는 '열', '율'로 표기한다. 따라서, '恩烈王'은 '은렬왕'이 아니라 '은열왕'으로 표기한다.
  5. 한국의 성씨 이야기 <16> 이씨(李氏)의 기원 세계일보(24면, 2011.10.04.) 기사참조
  6. '35대로 된 실전세계(失傳世系)'에 위 내용이 기록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