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1910년의 자이델.

에밀 자이델(Emil Seidel: 1864년 12월 13일 – 1947년 6월 24일)은 1910년에서 1912년 사이에 밀워키 시장을 역임한 정치인이다. 미국 최초의 사회주의자 시장이었으며, 1912년 미국 대통령 선거미국 사회당 부통령 후보로 출마하기도 했다.

1864년 12월 13일 펜실베이니아주 슈일킬 군 애시랜드 읍에서 포메라니아 출신 독일인 이민자 가정의 아들로 태어났다. 1867년 위스콘신으로 이사갔다. 자이델의 부친 오토 자이델은 목수였고 모친 헨리에타 크놀 자이델은 주부였다.[1]

자이델은 13세 까지만 학교 교육을 받고 이후 목각사로 일했다. 비록 학교는 중퇴했지만 일하면서도 공부를 계속하였다. 19세 때 지역 목각사들의 노동조합을 만들고 조합의 초대 간사가 되었다.[1]

22세 때 목각 기술을 연마하기 위해 독일 베를린으로 가서 6년간 주경야독했다.[2] 자이델이 진성 사회주의자가 된 것이 이 시기였던 것으로 보인다.[3]

1895년 루시 그레이셀(Lucy Greissel)과 결혼했으나[2] 1924년 이혼했다.[4]

각주편집

  1. Edward S. Kerstein, Milwaukee's All-American Mayor: Portrait of Daniel Webster Hoan. Englewood Cliffs, NJ: Prentice-Hall, 1966; p. 68.
  2. "Our Candidates: Emil Seidel," Cleveland Socialist, no. 48 (September 21, 1912), p. 2.
  3. Kerstein, Milwaukee's All-American Mayor, p. 69.
  4. Kerstein, Milwaukee's All-American Mayor, p. 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