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복(李連福, 중국어명: 리롄푸, 1959년 7월 11일 ~ )은 대한민국의 요리사이자, 중국 요리 전문점인 목란의 오너셰프이다. 원래는 중화민국 국적의 한국화인 신분이었으나,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하였다.[2] 배우자는 이은실, 자녀는 슬하 1남 1녀(그 중 아들 이홍운)등 혼혈아들이 있다. 그 중 딸이 이미 기혼인데 그 외 친인척 중 사위는 정승수이다.

이연복
출생1959년 7월 11일(1959-07-11) (60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동[1]
요리 방법중화 요리

경력편집

  • 1977년 사보이 호텔
  • 1980년 대한민국 주재 중화민국 대사관 주방장
  • 대한민국 주재 중화민국 대사관 총주방장
  • 목란 오너셰프
  • 2016년 8월 한국호텔관광실용전문학교 석좌교수

학력편집

  • 이연복 셰프는 화교학교 6학년인 13살에 중퇴하고 주방일을 시작했다고 학력 내용은 확인이 필요한 사항이다.

주요 출연작편집

방송편집

광고편집

각주편집

내용
출처
  1. 신정선 (2015년 10월 4일). 뉴스큐레이션팀, 편집. “탕수육, 부먹인가 찍먹인가… 이연복이 답한다”. 《허핑턴포스트코리아》. 2016년 5월 1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 박세회 (2015년 5월 14일). “[허핑턴 인터뷰] 이연복 쉐프 '작은 가게 열고 아기자기하게 살고 싶어요'. 《허핑턴포스트코리아》. 2015년 8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