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전쟁과 사랑》은 1995년 10월 21일부터 1996년 1월 14일까지 방영된 문화방송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이다. 광복 50주년을 기념해 제작된 휴먼 대하드라마로, 194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격동의 현대사에서 보통사람들이 보편적으로 겪어야 했던 질곡의 삶을 조명하였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전쟁과 사랑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1995년 10월 21일 ~ 1996년 1월 14일
방송 시간 매주 토, 일 오후 9시 50분 ~ 밤 10시 50분
방송 분량 매회 60분
방송 횟수 26부작
기획 김지일
제작자 박종, 장용우
연출 신호균
극본 김정수
출연자 이창훈, 윤동환, 배종옥, 안재욱, 오연수, 우희진
여는 곡 최경식 - 〈Main Title〉
음성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아날로그)
HD 방송 여부 SD 제작 · 방송

한편, 당초 수목 미니시리즈숙희》의 후속작으로 기획되었으나[1] SBS 《코리아게이트》가 전격적으로 토요일 2회 연속 방영을 결정하자 같은 소재의 정치 드라마 《제4공화국》을 수목 드라마로 보내고 그 자리에는 특별기획으로 제작된 《전쟁과 사랑》을 편성됐다.[2] 그리고 초반의 분위기가 《여명의 눈동자》와 흡사하다는 지적 뿐만 아니라 개인의 역경묘사에 치중하여 단순 멜로물이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3]

목차

줄거리편집

일제 강점기 때 어쩔 수 없는 상황에서 군속이 되어 인도네시아로 끌려간 주인공 김남천의 삶을 통해 일제 강점기 말엽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파란의 역사 속에서 살아온 한민족의 모습을 그렸다.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그 외 인물편집

특별출연편집

수상편집

  • 제1회 아시아 TV 페스티벌 최우수상

결방 사유편집

참고 사항편집

  • 이 드라마는 SBS의 《코리아게이트》로 인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시청률은 10위권 밖으로 밀려났지만, 시청자들에게는 연기력을 비롯하여 음악과 소품까지 모두 한결같이 극찬을 받았다.[4]
    • 이창훈은 처음 주인공으로 낙점되었을 때는 지명도가 낮다는 이유로 외면받았지만 빼어난 연기력으로 편견을 극복했다.[4]
    • 소품에서도 하찮은 부분까지 세심한 노력을 기울인 점이 돋보였다.[4]
    • 전편에 걸쳐 흐르는 감미로운 음악은 우리 민족이 받았던 수모와 서러움을 더할 나위없이 잘 표현했다는 평을 받았다.[4]
  • 일본의 후지TV는 종전 50년 기념한 다큐멘터리 《아시아 영화가 보는 일본 전후 50년》의 일부 내용으로 《전쟁과 사랑》의 제작현장과 스토리를 담아 소개했다.[5]
  • 일본군 교관이 조선인 지원병으로 하여금 자신의 군화를 핥게 하고 소총의 개머리판으로 머리를 내려찍는 등 지나친 폭력 장면을 노출하여 방송위원회로부터 주의 조치를 받았다.[6]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이희용 (1995년 9월 7일). “MBC, `드라마 王國' 재탈환위해 총공세”. 연합뉴스. 2015년 8월 26일에 확인함. 
  2. 박신연 (1995년 10월 19일). “MBC 「제4공화국」방영일 전격변경”. 경향신문. 2015년 8월 26일에 확인함. 
  3. 김동선 (1996년 1월 16일). “MBC 「전쟁과 사랑」(TV 평)”. 한국일보. 2018년 8월 10일에 확인함. 
  4. “MBC "전쟁과 사랑". 중앙일보. 1995년 10월 24일. 
  5. “광복특집극「전쟁과…」日(일) 후지TV 통해 소개”. 경향신문. 1995년 6월 26일. 
  6. 연합 (1995년 10월 26일). “放送委, MBC TV 「도전 퀴즈나라」에 `경고'. 연합뉴스. 2015년 10월 10일에 확인함. 
문화방송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신설
전쟁과 사랑
(1995년 10월 21일 ~ 1996년 1월 14일)
제5공화국
(2005년 4월 23일 ~ 2005년 9월 1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