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베(몽골어: ᠵᠡᠪ ᠡ ǰebe, 한국 한자哲別 철별, 1137년 ~ 1223년 5월 23일)는 사구 중 한명으로 베수트씨족 출신이며 몽골 제국의 개국공신이다. 제베라는 이름은 칭기즈칸에게 하사받은 것이며 본명은 지르고가타이이다. 제베라는 이름은 몽골어로 화살이라는 뜻이다. 나이는 많았지만 궁술 실력이 매우 뛰어났다.

생애편집

제베는 베수트씨족 출신이며 칭기즈칸의 장수가 되기 전에는 타이치우드족 족장인 타르구타이의 부하였다. 또한 1200년칭기즈칸자무카와 연합한 타이치우드족을 정복하러 갔을때는 칭기즈칸과 대적했으며 칭기즈칸에게 화살을 쏴서 큰 부상을 입혔다. 그러나 타이치우드족이 패배하자 항복하여 칭기즈칸의 수하가 된다. 그 후에 사구가 되어 칭기즈칸의 정복전쟁에서 많은 공을 세운다. 중앙아시아 원정 때에도 수부타이와 함께 러시아의 킵차크인의 영지를 침공하고 러시아 제후의 연합군을 격파하는 등 많은 공을 세웠다. 1223년에 몽골로 돌아가다가 병사하였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