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오련

대한민국의 수영 선수

조오련(趙五連, 1952년 10월 5일 ~ 2009년 8월 4일)은 대한민국의 수영 선수이다.

조오련(趙五連)
출생 1952년 10월 5일
전라남도 해남
사망 2009년 8월 4일 (56세)
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법곡리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직업 수영
메달 기록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의 선수
남자 수영
아시안 게임
1970 방콕 자유형 400m
1970 방콕 자유형 1500m
1974 테헤란 자유형 400m
1974 테헤란 자유형 1500m
1974 테헤란 자유형 200m

목차

생애편집

1952년 전라남도 해남에서 태어나, 1968년 해남고등학교를 중퇴해, 1972년 서울 양정고등학교를 졸업하였고, 1976년 고려대학교 경영학과, 1981년 고려대학교 사학과 학사 과정을 받았다.

조오련은 1969년 9월 제21회 종합선수권 대회에 참가 개인혼영 200m에서 처음으로 대한민국 신기록을 세운 후[1], 이듬해인 1970년 제6회 아시안 게임 자유형 400미터와 1500미터 1974년 제7회 아시안 게임 자유형 400미터와 1500미터에서 각각 금메달을 따며 '아시아의 물개'란 별명을 얻었다.1978년에 수영 부문 한국신기록 50회 수립되었고, 1980년 대한해협[2][3] 1982년 영국 도버해협[4] 에 거쳐 2002년대한해협, 2003년 한강 700리 종주, 2005년 독도[5] 를 횡단했으며, 2008년 독도 33바퀴 헤엄쳐 돌기 프로젝트를 성공하였다.

조오련은 통산 자유형 14개, 개인혼영 12개, 접영 5개, 계영 2개 등 평영과 배영을 제외한 모든 영법에서 총 33개의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1989년 조오련 수영교실, 1993년 조오련 스포츠센터를 세웠고, 1998년 2월부터 대한수영연맹 이사를 맡았다.

2001년 아내가 사별한 후, 2009년 4월 지금의 아내 이성란을 만나 사랑을 싹틔우고 재혼하였다.

슬하에 2남을 두었으며, 장남인 조성웅과 차남인 수영선수 조성모가 있다.

사망편집

조오련은 2010년에 2차 대한해협 횡단에 도전하기로 하고 2009년부터 제주도에 캠프를 차려놓고 준비하다가,

2009년 7월 말 부터 자택에 잠시 머물러있었다.

2차 대한해협 횡단을 한창 준비하던 도중 2009년 8월 4일 오전 11시 32분, 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법곡리에 있는 자신의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쓰러졌다. 그는 급히 해남종합병원으로 이송되어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낮 12시 45분에 끝내 숨졌다. 향년 58세.[6]

상훈편집

출연 작품편집

영화편집

텔레비전편집

각주편집

  1. '조오련 선수 프로필',《동아일보》, 1980,8,11
  2. 1980년 8월 21일자 동아일보에 실린 화보.
  3. 대한해협(48km) 13시간 16분 횡단
  4. 도버해협(34km) 9시간 35분 횡단
  5. 울릉도~독도간(87.4km) 18시간 횡단
  6. '아시아의 물개' 조오련 심장마비로 타계(종합2보) / 연합뉴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