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겸 (조선)

조지겸(趙持謙, 1639년 ~ 1685년)은 조선 후기의 문신이다. 본관은 풍양(豊壤). 자는 광보(光甫), 호는 오재(迂齋)[1]. 광주(廣州) 출신이다. 소론 계열이었다.

가계편집

  • 고조부 : 조간(趙侃)
  • 고조모 : 증 정경부인 의령 남씨, 남규(南奎)의 딸
    • 증조부 : 조영중(趙瑩中)
    • 증조모 : 정경부인 해평 윤씨, 윤춘수(尹春壽)의 딸


각주편집

  1. "迂"가 "오"라는 관용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