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쿠라시를 하는 모습

쿠라시(우즈베크어: kurash, 키르기스어: күрөш, 투르크멘어: göreş, 바시키르어: көрәш, 타타르어: küreş, күреш, көрәш, kөrəş, 카자흐어: күрес, 아제르바이잔어: güləş, 추바시어: кӗрешӳ)는 중앙아시아에서 기원된 무술이며, 주로 우즈베키스탄에서 많이 행하고 있다.

레슬링과 마찬가지로 맞붙어 싸우는 것을 주 특기로 한다. 도복을 입은 선수들은 상대방을 붙잡기 위해 허리에 수건을 두르는데 상대방을 발 밑으로 떨어뜨리면 경기에서 승리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