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렘 앙글레즈

크렘 앙글레즈(프랑스어: crème anglaise)는 프랑스 요리에 쓰이는 커스터드이다. 크렘 파티시에르보다 묽으며, 일 플로탕트 등의 후식을 만들 때 쓰인다. 설탕, 노른자, 뜨거운 우유로 구성되어 있으며 바닐라가 곁들여지기도 한다. 크렘 앙글레즈는 음식을 걸쭉하게 만들기 위해 달걀을 쓰던 고대 로마인들로부터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대 로마인들은 커스터드크림을 만들 때도 달걀을 사용했다. 단어 "크렘 앙글레즈"는 커스터드영국 디저트로 유행하던 시기에 처음 사용되었다.

크렘 앙글레즈
Creme anglaise p1050164.jpg
종류커스터드
원산지프랑스
관련 나라별 요리프랑스 요리
주 재료우유, 달걀 노른자, 설탕
보통 사용되는 재료바닐라 또는 레몬(또는 오렌지) 제스트

크렘 앙글레즈를 만들기 위해서는 먼저 노른자가 거의 흰색을 띨 때까지 노른자를 설탕과 섞어 주어야 한다. 그 후에는 노른자와 설탕의 혼합물을 저으면서 따뜻한 우유를 천천히 붓는데 이 과정은 "템퍼링"이라고 불린다. 바닐라빈 또한 더 깊은 맛과 시각적 효과를 위해 들어갈 수 있다. 이런 과정을 거친 뒤에는 혼합물을 낮은 열(지나친 열에서는 노른자가 구워져서 스크램블드 에그가 결과로 나온다.)에서 조리한 뒤 크림이 숫가락 뒷면을 빈틈없이 덮을 때까지 숫가락으로 크림을 끊임없이 젓는다. 저은 후에는 열을 없애는데 만약 너무 높은 온도가 유지될 경우 크림이 걸쭉해질 수 있다. 크림이 너무 걸쭉해지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열의 온도는 70도에서 85도 정도가 적당하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