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터널

땅 아래로 뚫어 통행할 수 있는 길
2010-10-09 Arlbergtunnel.jpg

터널(영어: tunnel, 문화어: 턴넬)은 땅 속을 뚫어 만든 통로이다. (窟), 수도(隧道), 땅굴이라고도 한다. 도로, 철도, 수로, 전선, 송유관 등의 건설, 광산의 채굴, 군사적인 목적으로 건설된다.

역사편집

건설편집

NATM 공법편집

TBM편집

용도별 터널편집

  • 도로 터널 : 차량의 통행을 위한 터널.
  • 철도 터널 : 열차의 통행을 위한 터널.
  • 수로 터널 : 물을 흐르게 하기 위한 터널. 선박의 항행을 목적으로 터널을 뚫어 운하를 만드는 경우도 있다.
  • 군사용 터널 : 군사적인 목적으로 지어진 터널. 대한민국 내에서는 땅굴이라는 이름으로 많이 불린다.

방재시설편집

터널의 방재시설물에는 다음의 것들이 있다.

  • 소화설비 : 소화기, 소화전, 스프링클러
  • 경보설비 : 긴급전화, CCTV, 발신기, 터널진입차단설비
  • 피난대피시설 : 비상구 유도등, 비상주차대, 피난연결통로, 대피소, 수직구, 사갱
  • 제연설비: 환기구, 송풍기, 급·배기팬
  • 비상전원설비 : 비상조명등, 비상콘센트

기록서편집

세계편집

대한민국편집

사진편집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