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rol-Alt-Delete

흔히 쓰이는 Control-Alt-Delete 키를 쿼티 자판에서 강조한 모습.
네덜란드의 한 시위자가 Control-Alt-Delete라는 상징을 통해 정부 정책을 "새롭게 다시 시작"하려는 그의 열망을 보여 주고 있다.

Control-Alt-Delete (컨트롤 알트 딜리트, 줄여서 Ctrl-Alt-Del)는 PC 호환 시스템의 컴퓨터 키보드 명령으로, 도스의 경우 컴퓨터를 다시 시동하거나,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운영 체제의 경우 작업 관리자 및 윈도우 보안을 불러 오는 데에 쓰일 수 있다. ControlAlt 키를 누르는 동안 Delete 키를 누름으로써 명령을 내릴 수 있다.

이러한 키보드 조합은 IBM PC를 설계한 데이비드 브레들리가 도입한 것이다. 브레들리는 소프트 다시 시동을 불러 내기 위해 Control-Alt-Escape를 설계했으나 키보드의 왼쪽에 위치해 있어 사용자가 실수로나 우발적으로 컴퓨터를 다시 시동시킬 가능성이 있음을 알게 된다. 그는 이 키를 Control-Alt-Delete로 바꿈으로써 한 손으로 이러한 작업을 할 수 없게 했다. (나중에 나온 키보드, 102 키 PC/AT 키보드멜트론 키보드에는 해당되지 않음) 더 고급 운영 체제는 다양한 목적에서 사용하지만 특정한 구성이나 환경에서 소프트 다시 시동의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해 놓았다. 브레들리는 이와 같은 말을 남기기도 했다: "저는 Control-Alt-Delete를 발명했을 뿐이지만, 빌 게이츠는 이를 널리 알리게 하였습니다."

도스 및 리얼 모드 시스템편집

도스리얼 모드 시스템에서 돌아가는 PC에서, 이러한 키 눌림 조합은 바이오스의 키보드 핸들링 코드에 의해 인지되어 CPUNMI 신호(잘 쓰이지 않는 예외를 제외하고 소프트 다시 시동을 일으킴)로 처리된다.

윈도우편집

DOS 기반 윈도우편집

윈도우 3.0 이하(와 표준 모드에서 돌아가는 윈도우 3.1)에서, Control-Alt-Delete는 단순히 MS-DOS 안에서 컴퓨터를 다시 시동시켰다. 386 확장 모드에서 돌아가는 윈도우 3.1, 윈도우 95, 윈도우 98, 윈도우 ME에서, 이러한 키 눌림 조합은 윈도우 키보드 장치 드라이버에 의해 인지된다. system.ini의 [386Enh] 섹션 안에 있는 LocalReboot 옵션 값에 따라, 윈도우는 다음의 동작 가운데 하나를 응답하여 수행한다.:

  • LocalReboot=Off: 소프트 다시 시동을 수행한다.
  • LocalReboot=On:
    • 윈도우 3.1은 시스템에 대한 응답이 멈춘 작업을 끝내기 위해 ↵ Enter를 누르게끔 하는 블루스크린을 방지하거나, 소프트 다시 시동을 수행하기 위해 Control-Alt-Delete키를 다시 누르게 한다.
    • 윈도우 95, 98, Me는 현재 실행되고 있는 프로세스를 나열하는 창이 열리지 않게 한다. 소프트 다시 시동을 수행하기 위해 Contrl-Alt-Delete키를 다시 누르게 한다.

프로그램이 무한 반복에 들어갈 경우 작업/프로세스를 끝내는 것은 유용하다. 윈도우 3.1에서 이론적으로 리소스와 메모리 누수를 일으키는 시스템의 다른 프로세스들은 이러한 키 조합을 사용하여 끝냄으로써 정상적으로 계속 동작할 수 있다. 이러한 버전의 윈도우에서 프로세스를 끝내고 다른 응용 프로그램에서 작업 중인 자료를 저장하고 윈도우를 다시 시작하는 것을 강력히 권한다. 이러한 위험은 더 새로운 버전의 도스 기반 윈도우에서는 리소스 트랙킹 때문에 훨씬 일어날 가능성이 적다.

윈도우 9x에서, 프로세스 작업 창이 나타나지 않을 때 이러한 조합을 두 번 누르면 사용자가 조합 키를 3 번 누를 때까지 블루 스크린을 보여 준다.

윈도우 NT편집

윈도우 NT와 그 뒤의 운영체제 윈도우 2000, 윈도우 XP, 윈도우 서버 2003, 윈도우 비스타, 윈도우 서버 2008에서 키눌림 조합은 ("키보드 훅") 윈로그온 프로세스에 의해 인지되며, GINA를 통해 다음의 작업을 수행한다:

  • 아무도 로그인되어 있지 않으면, 로그인 대화 상자를 띄워서 사용자가 로그인할 수 있게 한다. 또한 컴퓨터가 잠궈져 있으면 잠금 해제 대화 상자를 띄운다.
  • 컴퓨터가 도메인의 일부로 구성되어 있거나 윈도우 2000을 실행한다면, 키 조합은 "윈도우 보안" 대화상자를 띄워서 사용자가 컴퓨터를 잠그거나, 암호를 바꾸거나 로그 아웃하거나 컴퓨터를 끄거나 작업 관리자를 불러올 수 있게 한다. 이것은 컴퓨터가 도메인의 일부냐 아니냐에 관계 없이 윈도우 비스타와 윈도우 서버 2008의 기본 동작이다. 이 옵션들은 그룹 정책(역자 주: gpedit.msc)을 통해 제어할 수 있다.
  • 윈도우 XP가 도메인에 연결되어 있지 않은 경우

OS/2편집

OS/2에서 이러한 키 조합은 OS/2 자판 장치 드라이버를 통해 인식되며 세션 관리자 프로세스에 이 신호를 전달한다. OS/2 버전 2.0 이후의 일반적인 세션 관리자 프로세스는 부모 프로세스 "워크플레이스 셸"이며 "시스템이 다시 시동합니다"라는 창을 보여주고 소프트 다시 시동을 일으키는 역할을 한다. 연속으로 두 번 누르면 OS/2는 세션 관리자 프로세스 응답을 기다리지 않고 즉시 소프트 다시 시동으로 들어간다.

리눅스편집

리눅스에서 이러한 키 조합은 커널 안의 자판 장치 드라이버를 통해 인식된다. 이 때 특별한 명령이 존재하지는 않은 까닭에 커널은 바로 소프트 다시 시동으로 넘어간다.

맥 OS편집

맥 OS에서 Alt 대신 사용되는 ⌥ Opt 키를 조합하여 Control-Option-Delete를 눌러도,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윈도우에서처럼 강제로 시스템을 재시작하게 하기 위해서는 Control-Command-Power를 누른다. 시스템 프로세스를 재시작하는 창인 '응용 프로그램 강제 종료'를 열려면 Option-Command-Escape를 누른다. 오래된 애플 II나 애플 III에서, Control-Open Apple-Reset을 누르면 시스템은 소프트 시동으로 들어간다.

유명한 문화편집

컴퓨터가 어디든 존재하기 때문에 Control-Alt-Del 또한 유명하다. Ctrl-Alt-Del은 "버리다"라는 뜻으로 쓰이기도 한다.[1]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1. Wordspy cites the earliest such use as Chris Miksanek's December 18, 1995 Computerworld column titled, "Ctrl-Alt-Delete those holiday trinkets."

일반 문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