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미식해

가자미식해(문화어: 가재미식혜)는 가자미를 삭혀서 만든 식해로, 함경도 지역의 향토음식이다.[1] 강원도경상도에서도 즐겨 먹는다.[2] 동해안 지역의 노랑가자미로 만들며, 차게 보관해 반찬 또는 안주로 먹는다.[2]

가자미식해
Gajamisikhae (fermented righteye flounders).jpg
종류식해
코스
원산지한국
지역이나 주함경도
관련 나라별 요리한국 요리
주 재료가자미
보통 사용되는 재료

함경도에서는 메좁쌀을, 강원도에서는 을 사용해 만든다.[2] 함경도에서는 조밥, 소금, 고춧가루 외에도 엿기름을 섞어 가자미식해를 담그는데, 엿기름이 조밥의 녹말을 당화시켜 독특한 맛을 낸다.[3]

각주편집

  1. “가재미식혜”. 《조선료리》. 조선료리협회. 2017년 10월 2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7년 10월 22일에 확인함. 
  2. “가자미식해”. 《Doopedia》. (주)두산. 2017년 10월 22일에 확인함. 
  3. “윤서석”.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한국학중앙연구원. 2017년 10월 2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