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광양군(光陽郡)은 전라남도 광양시의 이전 행정 구역으로, 1995년 1월 1일 동광양시와 통합하여 도농복합도시가 되었다.[1]

역사편집

  • 고려시대 940년(태조 23년) 지금 이름인 광양(光陽)으로 개명하였다.
  • 983년(성종 2년) 전국에 12목(牧)을 두면서 승평군이 승주목(昇州牧)으로 승격되었다.
  • 1108년(예종 3년) 또는 1172년(명종 2년) 감무를 배치하면서 처음으로 순천에서 분리되었다. 그로 인해 총 18곳의 향·소·부곡이 광양현의 관할로 들어갔다.[2]
  • 조선시대 1392년 조선왕조가 건국되면서 감무가 현감으로 바뀜으로서 완전히 독립된 행정단위가 되었다.
  • 1597년 고니시 유키나가의 일본군이 광양읍성을 점령했다가 전라병사 이광악, 구례현감 이응서 등의 조선군에 탈환, 이로 인해 읍 전체가 폐허화 되어 순천도호부로 일시 통폐합되었다가 복구되었다.
  • 1600년 ~ 1604년 행정관의 실수로 읍이 혁파당했다가 복구되었다.
  • 면리제가 확립되면서 광양현 내에 12개면이 구획되었다. 1789년 기준 광양현인구는 3,706호구 인구17,586명, 여자쪽이 남자보다 약간 많았다.
12면 - 우장면(牛藏面), 사라곡면(沙羅谷面) 또는 사곡면(四谷面), 골약면(骨若面) 또는 칠골약면(七骨若面), 옥곡면(玉谷面), 진상면(津上面), 진하면(津下面), 월포면(月浦面), 다압면(多鴨面), 칠성면(七星面), 인덕면(仁德面), 내면(內面), 옥룡면(玉龍面)
부령 제111호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구 행정구역 신 행정구역
광양군 사곡면, 우장면, 칠성면 광양면 일원
광양군 골약면 골약면 일원
돌산군 태인면
광양군 진하면, 월포면 진월면 일원
9면 : 광양면, 봉강면, 인덕면, 옥룡면, 골약면, 옥곡면, 진상면, 다압면, 진월면

각주편집

  1. 법률 제4801호 전라남도광양시등2개도농복합형태의시설치등에관한법률 (1994년 12월 22일)
  2. 대동지지 광양沿革條(金正浩編, 1864년)지방연혁연구 p274(1988)/광양군지 p344(1983)
  3. 칙령 제98호 地方制度改正件 (1895년 음력 5월 26일)
  4. 칙령 제36호 地方制度官制改正件 (1896년 8월 4일)
  5.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1913년 12월 29일)
  6. 現 광양읍 덕례리·도월리·세풍리·인동리·인서리
  7. 대통령령 제162호 읍설치에관한건 (1949년 8월 13일)
  8. 군조례 제205호 (1966년 6월 1일)
  9. 대통령령 제6542호 (1973년 3월 12일)
  10. 대통령령 제11027호 (1983년 1월 10일)
  11. 법률 제4050호 오산시등12개시및태안군설치와군의명칭변경에관한법률 (1988년 12월 31일)
이전 현재 문서 다음
조선시대 1895년 ~ 1989년 ~ 1995년 ~
광양현 광양군 동광양시 광양시
광양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