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복 오씨

동복 오씨(同福吳氏)는 전라남도 화순군 동복면을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이다.

동복 오씨(同福吳氏)
관향전라남도 화순군 동복면
시조오녕(吳寧)
주요 인물오잠, 오승, 오억령, 오백령, 오익, 오준, 오단, 오정일, 오정위, 오정창, 오시수, 오시복, 오시만, 오광운, 오명, 오연천
인구(2015년)72,394명
비고동복 오씨 대종회

역사편집

시조 오녕(吳寧)의 6세손 오잠(吳潛)이 1320년(충숙왕 7년) 첨의찬성사(僉議贊成事)에 오르고, 구성군(龜城君)에 봉해졌다.[1]

동복 오씨는 조선조에 문과 급제자 32명을 배출하였다. 9세 오승(吳陞)이 조선 세종 때 공조판서대제학을 역임하였다.

15세 오억령(吳億齡)이 청백리에 녹선되고 우참찬을 지냈다. 오억령의 동생 오백령(吳百齡)은 광해군 때 복천군(福川君)에 봉군되었고, 오백령의 아들 오단(吳端)의 딸이 인조 3남 인평대군과 혼인하였다. 오단의 손자 오시수(吳始壽)는 남인의 영수로서 1679년(숙종 5년) 우의정에 올랐다.

항렬자편집

23세 24세 25세 26세 27세 28세 29세 30세 31세 32세 33세 34세 35세 36세 37세 38세 39세 40세 41세 42세
口진(鎭) 영(泳)
제(濟)
口상(相) 연(然)
병(炳)
재(在) 口탁(鐸)
口용(鏞)
口록(祿) 병(秉)
근(根)
口묵(默) 치(致) 口일(鎰) 口원(源) 口동(東) 응(應) 口균(均) 口종(鍾)
口용(鏞)
해(海) 口식(植) 口환(煥) 口희(喜)

인구편집

  • 1985년 11,977가구 50,648명
  • 2000년 17,317가구 55,517명
  • 2015년 72,394명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