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 간섭기 고려

고려가 원나라의 간섭을 받았던 시기

원 간섭기(元干涉期)는 1270년경부터 1356년까지 고려원나라의 간섭을 받던 시기이다.

고려
高麗

1270년~1356년
원나라에 항복한 고려는 반자치적인 국가가 되었다.
원나라에 항복한 고려는 반자치적인 국가가 되었다.
수도개경 북위 37° 58′ 동경 126° 33′  / 북위 37.967° 동경 126.550°  / 37.967; 126.550
정치
정치체제군주제
국왕
1269년 ~ 1274년
1351년 ~ 1374년

충경왕(초대)
공민왕(말대)
국성개성 왕씨
인문
공통어중세 한국어
한문
데모님고려인
민족한민족, 몽골인
종교
국교불교
기타 종교도교, 유교, 회교, 무속신앙
기타
현재 국가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대한민국

13세기 몽골의 고려 침공 이후 고려가 원나라에게 항복하자 고려는 약 80년 동안 원나라의 반자치적인 봉신국이자 강제 동맹국이 되었다. 그 동안 고려의 왕은 원나라의 공주와 결혼하게 되면서 사위 국가라는 뜻으로 부마국(駙馬國)이라 불렸다. 고려는 원나라의 봉신국으로서 스스로 나라를 다스릴 수 있도록 허락받았고, 정동등처행중서성을 고려에 설치해 원나라는 고려에 대해 직접적으로 간섭했다.

1350년대 원나라가 무너지기 시작하자 고려 공민왕은 고려 내의 원나라 세력을 몰아내면서 원의 간섭은 끝나게 되었다.

같이 보기

편집

외부 링크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