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생애편집

이각은 술 주정이 심하여 검속하지 않았으나 공을 보면 반드시 성기(聲氣)를 거두어 온화함이 장사(莊士)와 같았다.

임진왜란편집

1592년 임진왜란 개전 당시 경상좌도 병마절도사(약칭은 경상좌병사)[1]였다. 울산 북쪽 병영에 주둔했지만, 부산진 전투에는 시간내에 도착하지 못하고, 동래성 전투에는 성 수비를 동래부사 송상현에 맡겨 탈출하였다. 경주성 전투 전엔 임지와 군을 버리고 달아난 죄를 추궁 받았다. 한성부 함락 이후엔 임진강에 주둔한 도원수 김명원의 진중으로 도주하다 체포되어 음력 5월 14일선조는 선전관을 보내 이각을 참수시켰다.

가계편집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참고 문헌편집

각주편집

  1. 경상좌도의 육군 사령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