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지진파(地震波, 영어: seismic wave)는 지진이 발생할 때의 진동의 움직임을 말한다. 지진파의 측정은 지진계를 이용하며, 지진파는 지구 내부를 연구하는 방법으로 쓰이고 있다.

목차

종류편집

 
위쪽부터, P파, S파, 러브파, 레일리파

실체파편집

지각 내부를 통과해 전달되는 지진파를 말한다.

P파(primary wave)편집

종파이며, 고체·액체·기체 상태의 물질을 통과한다. 속도는 7~8km/s 로 비교적 빠르지만 진폭이 작아 피해가 적다. 지구 내부의 모든 부분을 통과한다.

S파(secondary wave)편집

횡파이며, 고체 상태의 물질만 통과한다. 속도는 3~4km/s로 비교적 느리지만 진폭이 커 피해가 크다. 지구 내부의 통과하지 못한다.

L파(표면파)편집

지표면을 따라 전달되는 지진파를 말한다. 속도는 2~3 km/s로 통과하는 매질은 지표면으로만 전달되어 가장느려 진폭도 크고 피해도 크다. 표면파의 종류에는 러브파와 레일리파가 있다.

러브파(Love wave)편집

표면파이며, 파동속도는 P파나 S파의 속도보다 느리며 분산현상을 보인다. 어거스터스 에드워드 허프 러브1911년경 처음으로 탄성론적으로 유도하였다. 지각 두께 연구에 이용된다.

레일리파(Rayleigh wave)편집

진행방향을 포함한 연직면 내의 타원진동을 한다. 1885년 존 윌리엄 스트럿 레일리가 처음 이론적으로 유도하였다. 레일리파를 통해 횡파의 속도분포를 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