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황옥

(허왕옥에서 넘어옴)

허황옥(許黃玉, 32년 ~ 189년)은 가락국의 초대 왕인 수로왕의 부인으로, 허황후 또는 보주태후라고도 한다. 《삼국유사》의 가락국기(駕洛國記)에 따르면, 아요디아의 공주로, 48년에 오빠 장유화상 및 수행원들과 배를 타고 가락국에 와서 왕후가 되었다. 거등왕을 비롯해 아들 10명을 낳았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가락국 허황후
駕洛國 許皇后
지위
가야의 초대 왕후
재위 ? ~189년 음력 3월 1일
대관식 허황옥(許黃玉)
전임 정견모주(正見母主)
후임 모정부인(慕貞夫人)
부왕 허씨(許氏)
보주태후(普州太后)
이름
허황옥(許黃玉)
이칭 미상
별호 미상
묘호 허황옥(許黃玉) 허황후(許皇后)
시호 보주태후(普州太后)
신상정보
출생일 32년
출생지 아유타국(阿踰陁國)
사망일 189년 음력 3월 1일(157세)
사망지 경상남도 김해(慶尙南道 金海)
매장지 미상
가문 김해 허씨(金海 許氏)
부친 허씨(許氏)
모친 미상
배우자 수로왕(首露王)
자녀 거등왕(居登王)
묘견공주(妙見公主)
종교 미상
허왕비릉

생애편집

허황후(許皇后)라고도 하며, 김해 김씨김해 허씨의 시조모이다. 《삼국유사》 가락국기(駕洛國記)에 따르면, 허황옥은 본래 아유타국(阿踰陁國)의 공주인데 부왕(父王)과 왕후가 꿈에 상제(上帝)의 명을 받아 공주를 가락국 수로왕의 배필이 되게 하였다. 공주는 많은 종자(從者)를 거느리고 김해 남쪽 해안에 이르렀다. 이에 수로왕은 유천간(留天干), 신귀간(神鬼干) 등 많은 신하들을 보내어 맞으며, 황후로 삼았다고 전한다. 황후는 태자 거등공(居登公)을 낳았으며, 188년에 죽으니 나이 157세였다고 한다. 구지봉 동북쪽 언덕에 장사지냈다고 하는데, 현재 경상남도 김해시 구산동(龜山洞)의 고분이 허황후의 능이라고 전해지고 있다.

허황옥이 먼 바다를 건너 남방(南方)에서 왔다는 것에 대해서는 이설(異說)이 별로 없으나, 인도 아유타국에서 왔다는 것에 대해서는 불교가 들어온 이후에 이야기가 덧붙여졌다고 보아 본래의 시조설화가 윤색되었다는 견해가 많다. 이러한 설화는 동남아시아에서도 많이 발견되고 있다. 시호는 보주태후(普州太后)이다.

김해(양천) 허씨편집

그녀는 10명의 아들 중 2명에게 허씨 성을 쓰게 해달라고 수로왕에게 부탁했다고 한다. 아들 10명을 낳았는데, 맏아들 거등(居登)은 김씨로 왕통을 잇게 하고, 두 아들은 허황후의 뜻을 살려 허씨(許氏)로 사성(賜姓)했으며, 나머지 일곱 아들은 불가에 귀의(歸依)하여 하동칠불(河東七佛)로 성불(成佛)하였다는 전설이 있다. 이후 어머니의 성을 따라 허씨 성을 사용하던 두 왕자로부터 한국의 허씨 성이 유래되어 김해 허씨로 이어지고 있다.


태생편집

허황옥의 전설은 현재 유실된 가락국기에서 찾아볼 수 있지만 삼국유사에서는 참고하고 있다. 전설에 따르면 허황옥은 "아유타 왕국"의 공주였다. 현존하는 기록은 먼 나라를 제외하고는 아유타를 식별하지 않는다. 문헌과 대중 문화는 종종 아유타를 인도와 연관지지만 인도 남부 자체에는 전설에 대한 기록이 없다. 한양대학교 인류학자 김병모 박사는 음성적 유사성을 바탕으로 아유타를 인도의 아요디아와 동일시했다. 그래프턴 K. 민츠와 하태흥은 한국어 참조가 실제로 태국의 아유타야 왕국을 가리키는 것이라고 암시했다. 그러나 조르주 코데스(조지 코데스)에 따르면 태국의 도시는 삼국유사(삼국유사)가 구성된 1350년까지 건설되지 않았다.

아유나두(아유 왕국)는 남인도(현재의 타밀나두)에 있는 체라 왕조의 일부였다. 여왕이 배를 타고 한국에 갔을 때 그녀의 시대에는 남인도 왕국만이 많은 배를 가지고 있었고 동남아시아의 많은 왕국과 여행을 하고 있었다. 한국어에는 타밀어에 실제로 같은 단어가 많이 있다.

자손편집

허와 수로는 12명의 자녀를 두었고 장남은 거등이었다. 그녀는 수로에게 두 아이들이 그녀의 처녀성을 낳게 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전설적인 족보에는 이 두 아이에게서 허김해의 기원이 나온다. 김해 김씨의 기원은 다른 여덟 아들에게로 거슬러 올라가며, 인천의 이씨도 마찬가지입니다. 질부람에 따르면 나머지 일곱 아들은 외삼촌 보옥의 발자취를 따라 불교 명상에 전념했다고 한다. 이름은 혜진, 각초, 지감, 등견, 두마, 정흥, 계장이었다. 전체적으로 600만 명이 넘는 한국인이 허왕후의 혈통을 추적합니다. 나머지 2명은 여성으로 각각 탈해의 아들과 신라의 귀족과 결혼했다.

전설에 따르면 여왕은 157세에 사망했습니다.

불교 전파설편집

일설에는 가야의 불교 전래에 기여했다고 한다. 그에 의하면 허황옥과 그녀의 친정 오빠 장유화상이 가야 지역에 불교를 처음 전래했다는 설이 있다. 불교의 승려였던 친정오빠 장유화상금관가야 지역에 장유암(長游庵)이란 사찰을 짓고 불상을 모셨으며 이후 가야지역에 불교가 전래되었다. 김해시 장유면 대청리 장유암(長游庵) 경내에는 장유화상사리탑이 현존하고 있다. 장유화상의 사리탑은 1983년 7월 20일 경남도 문화재자료 31호로 등재되었다.

가계편집

10명의 아들과 1명의 딸을 두었다. 이 중 남편인 태조 수로왕에게 청하여 2명의 아들은 자신의 성을 따라 허씨(許氏) 성을 쓰게끔 하게 해달라고 간청하여 수로왕의 동의를 얻으니 2명의 아들은 허씨 성을 쓰게 되었다. 삼국사기삼국유사에는 등장하지 않으나 1명의 딸이 있었다고 한다.

  • 아버지 : 미상(인도인)
  • 어머니 : 미상(인도인)
    • 남편 : 수로왕(首露王, 42?~199, 재위:42~199)
    • 왕비 : 허황옥(許黃玉, 33?~189)
      • 아들 : 거등왕(居登王, ? ~253 재위:199~253
      • 며느리 : 모정부인(慕貞夫人) 천부경(泉府卿)
        • 손자 : 마품왕(麻品王,馬品王, ? ~291 재위:253~291)
        • 손자 며느리 : 호구부인(好仇夫人)
      • 아들 : 7명
      • 아들 : 2명, 어머니 허황옥의 성을 따라 허씨 성을 쓰게 되었다. 이 2형제가 허씨(許氏)들의 선조가 되었다.
      • 딸 : 가락국부인 김씨 ( 삼국사기삼국유사에는 등장하지 않으나 수로왕과 허황옥에게는 1명의 딸이 있었다고 한다.)
      • 사위 : 석구광
    • 친정오빠 : 장유화상(長遊和尙, 다른 이름은 보옥선인(寶玉仙人)

허황옥이 등장한 작품편집

같이 보기편집

참고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