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건국훈장 독립장 수훈자 목록

건국훈장 독립장 수훈자 목록대한민국의 독립에 끼친 공로를 인정받아 건국훈장 중 독립장(獨立章)을 받은 독립유공자를 다룬 문서이다.

개요편집

건국훈장 독립장은 대한민국〈상훈법〉 제11조에 따라 대한민국의 건국에 공로가 뚜렷하거나, 국가의 기초를 공고히 하는 데에 이바지한 공적이 뚜렷한 사람에게 수여하는 대한민국건국훈장 중 세번째 등급이다.[1] 건국훈장은 1949년 4월 27일에 대통령령 〈건국공로훈장령〉이 공포되면서 제정되었다. 1963년 12월 14일에 각종 상훈 관계 법령을 통합한 〈상훈법〉이 제정되면서 〈건국공로훈장령〉은 폐지되었다. 건국훈장이 과거에는 중장(重章), 복장(複章), 단장(單章)의 3등급으로 나누어 수여하다가 1990년에 〈상훈법〉이 개정되면서 대한민국장, 대통령장, 독립장, 애국장, 애족장의 5등급이 되었다.

역사편집

대한민국 독립유공자로서 최초의 건국훈장 독립장은 1950년 3월 1일에 거행된 3.1절 제31주년 기념식에서 호머 헐버트[H. B. Hulbert, 흘법(訖法)]에게 수여되었다. 이후 1962년 3월 1일 3.1절 제43주년 기념식에서 의병장 강무경 등 126명에게 수여되었다.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2017년 1월까지 독립유공자로 독립장을 수여받은 사람은 국내외의 806인이다. 그 중 대한민국 국적자는 782인이고 중화민국인이 15인, 미국인이 4인, 영국인이 3인, 아일랜드인이 1인, 캐나다인이 1인이다. 2017년 1월 7일 현재 독립유공자로 건국훈장을 수여받은 사람은 대한민국장 30명, 대통령장 93명, 독립장 806명, 애국장 3,886명, 애족장 5,016명 등 총 9,831명이다.

목록편집

성명(한자), 생존기간, 출신지, 운동계열, 훈격(서훈연도)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각주편집

  1. “법률 제11393호 〈상훈법〉”. 국가법령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