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잉 757(영어: Boeing 757)은 미국 보잉에서 3발기인 보잉 727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한 협동체형 쌍발 제트 여객기이다. 보잉 727에 비해 엔진의 개수가 줄어들어 상대적으로 연비가 향상되었으나 보잉 727이 이/착륙하는 지방 공항에서도 이/착륙이 가능하게 엔진 출력을 높였기 때문에 타 쌍발기들에 비해서는 상대적으로 연비가 좋지 않으며, 좌석 폭이 좁은 협동체(1열 통로) 항공기라 여행자들에게 선호되지 않았기 때문에 일찍 단종되었다.

보잉 757
United Airlines - N75858 (8352839984).jpg
유나이티드 항공 소속 보잉 757-300
종류협동체 쌍발 제트 여객기
첫 비행1982년 2월 19일
도입 시기1983년 1월 1일 (이스턴 항공)
현황생산 종료
주요 사용자델타 항공
아메리칸 항공
유나이티드 항공
UPS 항공
페덱스 익스프레스
아이슬란드 에어
에어 링구스
DHL
생산 시기1981년 ~ 2004년
생산 대수1,050대
단가757-200: US$ 6500만 (2002)
757-300: US$ 8000만 (2002)
개발 원형보잉 727
파생형보잉 C-32

주로 델타 항공을 비롯한 미국 내 항공사들이 미국 내 국내 노선 등 중거리 노선에 투입하기 위해 많이 도입하였으며, 항속거리를 늘려 대륙 횡단이 가능한 기종과 화물기 기종도 존재하고 있다.

대한민국 국적사에는 이 기종이 없다.

모델편집

보잉 757-100편집

보잉 727-200을 대체하기 위해 기존 모델보다 길이가 짧은 150석 표준형으로 설계 했으나 항공사로부터 수주를 얻지 못해 개발이 취소되었다.

보잉 757-200편집

757 기종의 최초로 개발된 표준형으로, 913대를 생산했다. 2005년 4월 26일 상하이 항공에 인도된 것을 마지막으로 단종되었다.

보잉 757-200M편집

757-200의 여객기와 화물기 혼합 유형으로 문 배치는 표준형 757-200 형식을 기반으로 하고 맨 앞부분과 주익 전방 유형 A문 사이에 757-200PF뿐만 아니라 화물 문을 설치 하지만 이 화물 문에 창이 있다. 객실은 150명의 승객을 태운 상태에서 3개의 화물 컨테이너 탑재가 가능하다. 유일하게 네팔 항공만 이 기종을 도입했다.

보잉 757-200PF편집

757-200 화물 전용기 유형으로 1985년UPS 항공에서 최초로 주문했다. PF는 "Package Freighter" 줄인 말로 객실 창문이 존재하지 않고 동체 전방 왼쪽 측면에 화물 문을 설치 했으며 다른 조종사의 출입에 작은 문이 있다.

보잉 757-300편집

757-200의 동체를 7.11m 연장한 기체로 협동체형 쌍발 여객기에서 제일 규모가 크다. 꼬리부분에 테일 스키드가 장착되어 있으며, 무게가 증가함에 따라 주 날개와 기어를 보호하기 위해 주변부에 한해 동체 구조가 강화되어 있다. 총 55대가 생산되었으며, 보잉 757-200과 함께 단종되었다.

보유 항공사편집

이전 보유 항공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