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화 (부여)

(하유화에서 넘어옴)

하유화(河柳花, ? ~ 기원전 24년 음력 8월)은 고구려 동명성왕의 어머니이다. 여동생들과 함께 압록강가에서 놀다가 북부여해모수의 꾐에 빠져서 그를 가까이 하자, 아버지 하백에 의해 태백산 우발수로 쫓겨나서 동부여(東夫餘)의 금와왕(金蛙王)을 따라 궁으로 들어갔다. 그 후 해모수와의 관계를 알게 된 금와가 방에 가뒀는데, 이때 을 하나 낳았다. 왕이 그 알을 개와 돼지에게 주어도 먹지 않고 길에 버려도 소와 말이 피하고 들에 버려도 새와 짐승이 덮어주었다. 다시 유화(柳花)에게 돌려주어 따뜻한 곳에 두니 한 아이가 껍질을 깨고 나왔는데 이 아이가 고구려(高句麗)의 시조 주몽(朱蒙) 동명성왕(東明聖王)이라고 한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고구려 하유화
高句麗 河柳花
지위
고구려의 역대 태후
재위 ? ~24
부왕 하백(河伯)
이름
하유화(河柳花)
이칭 유화(柳花) 하백녀(河伯女)
신상정보
출생일 ?
출생지 ?
사망일 기원전 24년
왕조 고구려(高句麗)
부친 하백(河伯)
모친 ?
배우자 ?
자녀 동명성왕(東明聖王)

생애편집

전설에 의하면 수신(水神)인 하백(河伯)의 장녀인 유화는 동생 하위화(河葦花) 하훤화(河萱花)와 함께 압록강가에서 놀다가 천제(天帝)의 아들 해모수왕(解慕漱王)를 만나 크기가 닷되들이만한 알을 낳게 되었는데 그 속에서 주몽(朱蒙)이 나왔다고 한다. 또 이규보(李奎報)의 서사시 동명왕편(東明王篇)에서는 주몽(朱蒙)이 부여(扶餘)에서 남쪽으로 이주할 때에 신모(神母,柳花夫人)가 오곡(五穀)의 종자를 가지고 가라고 싸주었으나 이별하는 슬픔에 보리종자(麥子)를 빠뜨렸는데 신모(神母,柳花夫人)가 사자(使者)인 비둘기를 시켜 주몽(朱蒙)에게 보냈다는 기록이 있다. 이 사실은 하유화(河柳花)즉 주몽(朱蒙)의 신모(神母,柳花夫人)가 맥류경작(麥類耕作)과 관련된 농업신의 성격을 지니고 있음을 보여준다. 하유화(河柳花)은 기원전 24년 (동명성왕(東明聖王) 14년) 8월 동부여(東夫餘)에서 죽었는데 그 왕 금와왕(金蛙王)는 태후(太后)의 예(禮)로써 장례를 지내고 신묘(神廟)를 세워주었다. 한편 뒤에 고구려(高句麗)에서는 주몽(朱蒙)과 더불어 그 어머니인 하백녀(河伯女)가 국가적인 치제(致祭)의 대상으로 섬겨졌다.

가계편집

  • 아버지 : 하백(河伯)
  • 어머니 : ?
    • 동생 : 하위화(河葦花)
    • 동생 : 하훤화(河萱花)
    • 남편 : 금와왕(金蛙王, 89?~24년 재위:60년경~24년경) 동부여의 2대 국왕?
    • 남편 : 해모수왕(解慕漱王)?

대중 문화속에 나타난 하유화편집

참고문헌편집

  • 삼국사기(三國史記)
  • 삼국유사(三國遺事)
  • 동명왕편(東明王篇)
  • 삼국지(三國志)
  • 주서(周書)
  • 주몽연구(朱蒙硏究 이옥 한국사연구 韓國史硏究 7 1972)
  • 동명왕편(東明王篇)에 보이는 신모(神母)의 성격(性格 김철준 유홍열박사화갑기념논총(柳洪烈博士華甲紀念論叢 1971 한국고대사회연구 韓國古代社會硏究)

古代祭政と穀靈信仰 三品彰英 史林 21 1 2 3 1936 1937)

각주편집

  1. 온조왕의 어머니가 기원전 6년에 61세로 죽었다는 《삼국사기백제본기의 기록에 따라 추정.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