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고 또 보고》는 1998년 3월 2일부터 1999년 4월 2일까지 방영된 문화방송 일일연속극이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보고 또 보고
See and See Again Drama logo.png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TV
방송 기간 1998년 3월 2일 ~ 1999년 4월 2일
방송 시간 ~ 8시 25분 ~ 9시
방송 분량 35분
방송 횟수 273부작
추가 채널 MBC ON, 하이라이트TV
기획 이재갑
연출 장두익
조연출 이재규
극본 임성한
출연자 김지수, 윤해영, 정보석, 허준호
여는 곡 Various Artists - 보고 또 보고
음성 한국어

일일연속극 역사상 최고의 시청률인 57.3%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으며, 이 드라마 영향으로 MBC 뉴스데스크가 3년 만에 KBS 뉴스 9를 제치기도 하였다.[1][2]

그리고 2019년 개국한 MBC ON에서 다시 방송 중이다.

목차

기획 의도편집

부모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자란 마마걸 맏딸 금주와 미운 오리 새끼로 자란 악바리 동생 은주 자매를 중심으로 그 주변인물들의 얽히고 설킨 갈등과 사랑, 그리고 화해를 그린 가족드라마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 김지수 : 정은주 역
    • 정 사장의 차녀. 어릴 때 외가에 맡겨 길러져 엄마 사랑을 못 받고 자랐다. 미대의 꿈을 포기하고 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 중. 우여곡절 끝에 기정과 결혼하나 임신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다.
  • 정보석 : 박기정 역
    • 박 교장의 장남. 서울지검 강력부 검사로 근무 중. 과묵하지만 속이 깊고 성실한 효자 아들. 승미, 은주와의 삼각관계 사이에서 힘들어하지만 결국 은주와 결혼한다.
  • 허준호 : 박기풍 역
    • 박 교장의 차남. 방송사 무용단 안무가. 안무가로 활동할 때에는 박예도라는 예명을 사용. 자신을 싫어하는 정자의 마음을 사로잡아 금주와 결혼한다.
  • 윤해영 : 정금주 역
    • 정 사장의 장녀. 부모의 과보호에 길들여진 마마걸이자, 집안일에 손 하나 까딱 안하는 공주. 대학원생이자 작가 지망생.

은주 자매네편집

  • 김창숙 : 배 여사(배정자) 역
    • 금주, 은주, 명원 삼남매의 어머니. 금주와 명원을 노골적으로 편애한다. 복덕방 운영.
  • 정욱 : 정 사장(정한채) 역
    • 금주, 은주, 명원 삼남매의 아버지. 출판사 사장. 계속된 사업 실패로 인해 아내에게 늘 기죽어 지내는 남편.
  • 박용하 : 정명원 역
    • 정 사장의 아들. 초등학교 교사. 승미와 연인으로 발전하나 집안의 반대에 부딪혀 헤어지게 된다.

기정 형제네편집

  • 이순재 : 박 교장(박봉학) 역
    • 기정과 기풍의 아버지. 초등학교 교장. 엄격하지만 자상한 면을 가진 시아버지.
  • 김민자 : 지 여사 역
    • 박 교장의 부인. 말수가 적지만 고집스러운 성격. 처음엔 은주를 미워했지만 나중에 은주를 이해하고 지원해준다.
  • 사미자 : 할머니 역
    • 박 교장의 어머니. 무뚝뚝한 지 여사에게 불만이 많다. 겹사돈 문제를 제일 반대했던 집안 어른.
  • 임예진 : 박봉희 역
    • 박 교장의 여동생. 할머니의 늦둥이 딸. 할머니와 지 여사 사이를 조율하는 역할.
  • 백성현 : 오선남 역
    • 봉희의 아들. 당돌한 초등학생.

송자네편집

  • 박원숙 : 마송자 역
    • 승미, 영미 자매의 어머니. 돈 걱정 없이 사는 정자의 부자 친구. 방배동 거주 중.
  • 장용 : 이동재 역 (171회 ~)
    • 송자의 남편. 밖에서는 유능하지만 집에서는 가정 폭력을 일삼는다. 후에 회개한다.
  • 성현아 : 이승미 역
    • 송자의 장녀. 은주와 같은 병원에서 내과 레지던트로 근무 중이며, 기정을 놓고 다투는 동갑내기 라이벌. 후에 명원과 사귀나 집안반대로 헤어진다.
  • 장유정 : 이영미 역 (160회 ~ )
    • 송자의 차녀. 이탈리아에서 첼로를 공부하던 중 자신의 적성에 안 맞는다며 무작정 귀국한다. 자기주장 강한 신세대.

그 외 인물편집

사운드트랙편집

보고 또 보고의 사운드 트랙은 다음과 같다.

  • 보고 또 보고 (Title Inst.)
  • 나의 길
  • 널 사랑한 만큼
  • 손짓
  • 나의 길 (Violin Ver.)
  • 소중한 널 위해
  • Love Waltz (Inst.)
  • 작은 사랑
  • 건널 수 없는 강
  • 나의 길 (Piano Ver.)
  • 소중한 널 위해 (Acoustic Guitar Ver.)

시청률편집

  • 미디어 서비스 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평균 시청률은 44.6%(점유율 60%), 최고 시청률은 1998년 10월 12일에 기록한 57.3%(점유율 73%)이다.[3]
  • 방영 3주 만에 동시간대 KBS 1TV <살다보면>을 역전하였다. KBS1 일일연속극MBC 일일연속극에 패한 것은 5년 만의 일이었다.[4]
  • 방영 3개월 만에 주간 시청률 1위에 올라서서 종영까지 10개월 간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켰다.[5]
  • 1999년 방영분의 평균 시청률은 51.6%로 그 해 최고 평균 시청률이었다.[6]
  • 1998년 9월 1일 시청률 56.1%를 기록하여, KBS 1TV <바람은 불어도>의 최고 시청률을 55.8%를 넘으며 일일극 최고 시청률을 갱신하였다.[7] 현재까지도 역대 일일극 최고 시청률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결방 사유 및 편성 변경편집

연장편집

  • 당초 1998년 9월 중순 종영 예정이었으나, 후속작으로 편성된 <사랑과 성공>(당시 제목은 '너를 위하여')이 주말극 <마음이 고와야지>의 조기종영의 여파로 주말극으로 편성되자, 3달 늘린 12월 말 종영 예정으로 가닥을 잡았다.
  • 그러나, 후속작 <하나뿐인 당신>이 김희애 외의 배우들 섭외 문제로 어려움을 겪자 3달을 더 늘려 1999년 4월 3일 막을 내렸다.[8]

수상편집

경쟁 프로그램편집

참고 사항편집

  • MBC가 일일연속극을 폐지할 지도 모른다는 추측이 잠시 방송가에 떠돌 정도로 열세를 면치 못했던 상황에 편성된 작품으로 당초 가제는 <손짓>이었다.[10]
  • 제목은 인터넷을 통해 공모했는데 인터넷 홈페이지 '제목을 정해주세요' 코너에서 <보고 또 보고>, <당신만을>, <손짓>, <부부는 무촌>, <내사랑 내곁에>, <부부>, <가시버시>, <당신을 사랑해>의 8개의 가제에 대해 2000여 명의 네티즌이 투표에 참가했으며 이들 중 580여 표를 얻은 <보고 또 보고>가 1위를 차지했다.[11]
  • 시간대 부활 이후 2년 가까이 시청률이 저조했던 MBC 일일연속극 시간대였기에 캐스팅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작가 임성한의 베스트극장 공모 당선작 <솔로몬 도둑>에 출연했던 김지수가 주연을 자청[12]하면서 드라마 제작에 박차가 가해졌고 김지수는 결국 MBC 연기대상까지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 효자, 로맨티스트에 공직자의 면모까지 갖춘 박기정(정보석) 캐릭터를 통해 검사에 대한 딱딱한 선입관을 풀고 인간미 어린 검사상을 부각하여 눈길을 끌었다.[13]
  • 드라마에서 다루기 힘든 겹사돈 이야기를 소재로 삼아 화제를 모았으며, 인물들의 생생한 성격 묘사와 다양한 에피소드, 빠르고 흡인력 있는 줄거리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는 데 성공하였다.[5]
  • 그러나 높은 시청률에 의한 고무줄 편성, 여성 비하, 무리한 짝짓기 등으로 지적을 받기도 하였다.[3][14][15]
  • 17개사 방송담당기자들이 선정한 '올해의 워스트 프로그램'의 드라마 부문 1위를 차지하는 불명예를 안았다.[16]
  • 극중 박 교감 가족 출연진들이 헌혈홍보 자원봉사자가 되어 대한적십자사가 제작중인 헌혈홍보 포스터의 모델로 무료 출연하였다.[17]

각주편집

  1. “뉴스데스크'3년만의 역전'. 경향신문. 1998년 6월 26일. 
  2. 이승헌 (1999년 3월 22일). '보고 또…'여파 9시뉴스 판도 뒤바뀌어”. 동아일보. 
  3. 김갑식 (1999년 3월 22일). “월요 집중진단 MBC일일극'보고 또 보고' 최고 시청률 자랑…최악 드라마 평가도”. 동아일보. 
  4. 김희경 (1998년 3월 25일). “KBS'살다보면'뒤질수도… MBC'보고 또 보고'싶다는데…”. 동아일보. 
  5. 강주안 (1999년 4월 2일). “[최고 시청률 기록하고 막내리는 '보고 또 보고']”. 중앙일보. 
  6. “[1999년 다시보기] 공영성과 시청률 사이서 시끌벅적”. 중앙일보. 2002년 2월 25일. 
  7. 윤여수 (2015년 9월 1일). “[스타 그때 이런 일이] ‘보고 또 보고’ 시청률 56% 돌파”. 스포츠동아. 
  8. 이승헌 (1998년 11월 26일). “MBC'보고 또 보고'사람잡을뻔?”. 동아일보. 
  9. 조연현 (1998년 11월 5일). “KBS2'문화탐험' 버리는 프로인가”. 한겨레. 
  10. “<방송> MBC 새 일일연속극 `손짓' 3월 방영”. 연합뉴스. 1998년 2월 2일. 
  11. “MTV 새드라마 '보고 또 보고' 네티즌이 제목 정했다”. 일간스포츠. 1998년 2월 9일. 
  12. 김종건 (1998년 3월 24일). “김지수, 안방극장 주름잡는 "예쁜여우". 스포츠 서울. 
  13. 노형석 (1998년 4월 4일). “소탈한 검사…'보통사람'이미지 부각”. 한겨레. 
  14. 유인경 (1999년 3월 30일). “MBC 일일드라마'보고 또 보고' 최고 시청률 행진속 막 내려”. 경향신문. 
  15. 노형석 (1999년 7월 25일). “인기 드라마'보고 또 보고'찬반양론”. 한겨레. 
  16. '올해의 최악 드라마'에 MBC'보고 또 보고' 17개사 방송담당기자 선정”. 동아일보. 1998년 12월 4일. 
  17. “‘보고 또 보고’출연진 헌혈포스터 무료 출연”. 문화일보. 1999년 3월 10일. 
문화방송 일일연속극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보고 또 보고
(1998년 3월 2일 ~ 1999년 4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