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동진

대한민국의 배우

임동진(林東眞, 1944년 4월 27일 ~ )은 대한민국연극배우, 텔레비전 연기자, 영화배우, 극단 대표 겸 기업가이다. 목회자로, 서울 열린문교회 담임목사를 지내기도 하였다.

임동진
林東眞
출생1944년 4월 27일(1944-04-27) (76세)
일제 강점기 함경남도 홍원
직업배우, 목회자
활동 기간1964년 ~
종교개신교(루터회)
소속사액터컴퍼니
학력루터신학대학원 신학석사
친척권중돈(처재종숙부)
권동철(처재종숙부)
배우자권미희
자녀장녀 임유진(연기자)
아들 임영희(목회자)
차녀 임예원(연기자)
웹사이트경기도 용인 열린문교회 홈페이지

함경남도 홍원군 출생이고 본관은 평택(平澤)이며 아명(兒名)은 임동철(林東哲)이다. 1945년 해방을 맞이하면서 월남했다.

생애편집

1964년 연극 《생명》으로 연극배우 첫 데뷔하였으며, 1969년 TBC 동양방송 8기 탤런트로 정식 데뷔하였다.

대표작 드라마로는 《색소폰과 찹쌀떡》, 《대박가족》, 《왕과 비》, 《제4공화국》, 《북경, 내 사랑》, 《제5공화국》, 《어여쁜 당신》, 《걱정하지마》 등이 있다.

2001년 뇌경색으로 쓰러졌으나 차츰 건강을 회복하면서 2006년 경기도 용인 루터신학교 대학원을 졸업한 그는 2006년 5월 7일부터 1년간 준목으로 목회했으며, 2007년 루터교 목사(열린문교회)로 안수받았다.

뮤지컬 배우 임유진과 영화배우 임예원이 그의 딸이다.

정부지원 사업으로 공연하고 있는 '홍도야 울지마라' 연극 공연 중이던 2020년 1월 23일 서울역 광장에서 열린 노숙인 등을 대상으로 선교를 목적으로 설립한 십자가선교회 종교집회에서 강사 목사로 참석하여 갑상선 암과 뇌경색으로 소뇌의 70%가 죽고 "앞으로 평생 휄체어 신세를 져야 한다"는 자신의 건강 상태를 말하면서 지구촌교회 장로로서 강북삼성병원에서 전문의로 있는 사람이 검사 결과를 밝히는 자리에서 "하나님이 큰 일을 하고 계시네요"라는 말을 한 사실 등 간증을 중심으로 "하나님이 지키신다"는 내용의 설교를 하면서 "일을 쉬고 있는 사람들이 의지를 갖게 해달라"는 기도로 마쳤다. 이 자리에서 자신이 "임금, 대통령을 연기 해봤다"고 하면서 "그게 내가 싫어하는 대통령"을 얘기하면서 "전두환때 정적이었다"고 말하고 한경직이 말한 일출과 일몰의 "아름다운 모습을 누가 만들 수 있겠느냐"과 빌리 그레이업 목사의 집회때 통역을 맡은 김장환 목사와의 친분을 말하면서 자신이 보수적 성향이라는 사실을 밝혔다.

학력편집

출연작편집

TV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광고편집

TV프로그램편집

수상 경력편집

참고 사항편집

각주편집

  1. 64학번으로 입학하여 3년 휴학 끝에 1970년 2월 졸업
  2. 1982년에 3학년을 편입학하여 1985년 2월에 졸업
  3. 2003년 3월에 입학하여 2006년 2월에 졸업

외부 링크편집

KBS 연기대상 《대상》
이전 1987년
임동진
1988년
반효정
토지
KBS 연기대상 《남자 최우수상》
1997년 1998년
임동진
1999년
김무생 / 서인석 신구
왕과 비 세조역 / 종이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