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전운(田雲, 본명: 전덕, 1938년 ~ 2005년 3월 26일)은 대한민국텔레비전 연기자이자 영화배우, 라디오 성우, 연극배우이다.

전운
田雲
본명전덕
田德
출생1938년
일제 강점기 경상남도 부산부
(現 대한민국 부산광역시)
사망2005년 3월 26일 (68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대한민국
직업배우, 성우
활동 기간1957년 ~ 2005년
학력서라벌예술초급대학 연극영화학과
친척전보미(손녀)
자녀전학진(아들)
수상1970년 동아연극상
1971년 한국일보주최 TV 연기대상
1986년 백상예술대상 연극부문 연기자상

생애편집

1957년 연극배우 첫 데뷔하였고 2년 후 1959년 부산문화방송 라디오 성우 정식 데뷔하였으며 이후 1960년대부터는 텔레비전 연기자, 영화배우로도 활약하였다.[1] 연극 단체 극단 산하에서 활동한 바 있다.

한국방송문화원 원장을 지내기도 한 그는 대장암으로 투병하다가 2005년 3월 26일에 향년 68세로 별세하였다.

수상 경력편집

  • 백상예술대상 연극부문 연기자상 《초승에서 그믐까지》 (1986)
  • 한국일보주최 TV 연기대상 《대원군》 (1971)
  • 동아연극상 《왕교수의 직업》 (1970)

출연작편집

텔레비전 드라마편집

연극편집

  • 《진흙 속의 고양이》(1970)

영화편집

CF 광고편집

가족 관계편집

각주편집

관련 항목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