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시 앤드 칩스

감자와 생선을 튀긴 영국의 요리

피시 앤드 칩스(fish and chips)는 길게 썬 감자생선을 튀겨 만든 영국의 대표 요리이다.[1] 많은 사람들이 즐기는 서민적이고 대중적인 음식으로 유명하며 19세기 중반부터 먹기 시작한 이 음식은 영국인들로 부터 사랑받는 음식이다.[1] 요리법이 간단한 패스트푸드로 포장 음식에 속한다.[2][3] 외국에도 잘 알려져 있으며, 특히 해안가 마을에서 많이 팔린다. 오스트레일리아뉴질랜드 등에서도 인기가 있는 편이다.

피시 앤드 칩스
영국 블랙풀에서 제공되는 레몬 조각과 파슬리 고명을 곁들인 피시 앤드 칩스 기본 제공
다른 이름Fish supper
코스주 요리
원산지잉글랜드
서빙 온도뜨거움
주 재료생선튀김감자 튀김

한 국가의 대표음식치고는 다른 국가들과 비교했을 때 상대적으로 심심하고 맛이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기는 하나 한끼 식사로는 손색이 없다.[4] 칼로리가 높고 기름진 탓에 한꺼번에 많이 먹기에는 부담스러우나 의외로 질리지는 않는 편이라 다시 찾게 만드는 매력이 있다.[4] 영국인들은 최소한 일주일에 한번 이상은 피시앤칩스를 먹는다고 한다.

저렴한 가격에 쉽게 포만감을 얻을 수 있는 편이라 세계대전 당시에는 영국인들의 지치고 불안한 마음을 달래주는 컴포트 푸드(comfort food)로 인정을 받은 적이있다.[5] 2차 세계대전 당시 윈스턴 처칠이 피시앤칩스를 ‘좋은 친구(the good companions)’라 불렀다는 사실은 영국인들 사이에서 잘 알려져 있다.[6][7] 참전 병사들 역시 피시앤칩스를 아군과 적군을 판별하는 암호처럼 활용했다.[8]

오늘날에도 영국에서는 매년 최고의 피시앤칩스 가게를 선정, 발표하는 경연이 열리기도 한다. 영국 일간지 「인디펜던트」(Independent)에 따르면 2010년에 영국전역에 약 1만 500개의 피시앤칩스 음식점이 있다고 한다.[5]

구성 편집

생선 편집

 
피시 앤드 칩스는 "테이크 테이크아웃"으로 종이 포장지(지유 방지 종이 안쪽과 일반 종이 바깥쪽)에 제공된다.

영국에서는 대구를 가장 많이 사용하지만[9], 해덕대구(haddock), 북대서양대구(pollock), 대구의 일종인 민대구(whiting), 유럽산 가자미(plaice) 등의 살이 흰 다른 종류의 생선들도 쓰인다. 싱싱함이 중요하며, 당일 아침 수산 시장에서 구입한 생선을 선호하는 편이다.

밀가루, 약간의 베이킹파우더와 암갈색의 에일(영국산 맥주의 일종)을 섞어 이것이 팬케이크 반죽보다 약간 더 걸쭉해질 때까지 반죽하며, 배알과 가시를 제거한 생선을 2~3 cm 정도의 마디로 잘라서 옥수수 녹말을 조금 뿌린 후 반죽으로 감싼다. 반죽한 생선은 190 °C의 식용유로 2분 간 금갈색이 될 때까지 튀기며, 이때 튀김 내부에는 물기가 아직 적당히 남아 있는 것이 좋다.

감자 튀김 편집

깎은 감자를 1~1.5 cm 정도의 넓이와 8 cm 정도의 길이를 가진 조각으로 썬 후 찬 물에 10분정도 담가 불필요한 녹말을 제거한다.[10] 감자 조각들이 마르면 뜨거운 기름에 넣어 4-6분 동안 놓아두는데, 이때 기름의 온도는 185 °C가 최적이다. 미국식 감자튀김인 프렌치프라이 보다는 굵은 편이므로 삶거나 찐 감자를 사용하기도 한다. 튀김은 노릇노릇하고 고소함이 조금 깃들어 있어도 괜찮지만 더 어두워지거나 단단해져서는 안 된다. 일반 가정에서 요리할 경우에는 지방을 줄이기 위해 기름 방울을 떨어뜨린 후 다시 2~3분 정도 더 튀기는 것도 가능하다. 이 감자 튀김들을 잉글랜드 중부, 남부나 스코틀랜드 서부에서는 소금, 식초와 같이 먹고, 잉글랜드 북부와 스코틀랜드 동부에서는 식초 대신 갈색의 HP 소스(HP Sauce)를 곁들여 식사한다.

가니시[11] 편집

 
피시 앤드 칩스와 콜슬로, 타르타르 소스
 
런던의 한 술집에서 내어온 피시앤드칩스, 완두콩이 곁들여져 있다

전통적으로는 생선 튀김 위에나, 감자 튀김위에 소금이나 식초를 뿌려준다.[9] 피시앤드칩스와 가끔씩 같이 나오는 음식으로는 식초에 절인 양파피클, 또는 베이크트 빈즈 등이 있다.[12] 영국에는 완두콩 퓌레가 인기 있다.[13] 소스로는 그레이비, 커리가 있다. 튀길 때 떨어져 나간 조각들은 가끔 다른 음식에 끼워 주기도 하는데, 이 조각들을 '스크랩스앤칩스'(scraps ’n’ chips)라는 별명이 붙었다.

역사 편집

 
샌디에이고 어느 식당의 피시앤칩스

유래 편집

영국은 섬나라임에도 불구하고 전통적으로 생선을 좋아하지 않았다.[14] 이는 사계제일(四季齊日),[15] 안식일, 사순절 등 년중 116일에[16] 달하는 금육일(禁肉日)에 고기를 먹을 수 없었고 생선만 먹어야 했던 종교적 관습의 영향 때문이었다.[17] 감자 역시 16세기에 전래된 이후에 새로운 식품에 대한 강한 거부감을 나타내며 식재료로 받아들이지 않았고 돼지사료정도로 사용했었다.[18][19] 영국이 감자를 식품으로 받아들인 것은 유럽에서 가장 늦은 19세기가 되어서였다. 이러하듯 생선과 감자튀김을 먹는다는 것은 식생활에 매우 큰 변화라고 할 수 있는데, 이는 연이은 기근과 산업혁명이 가져온 결과물이다.

피시앤칩스가 영국의 대표 요리지만 음식을 구성하는 생선튀김감자튀김 모두 영국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다. 포르투갈의 튀김요리 문화의 영향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포르투갈 지역에서 튀김문화가 발달한 것은 옛 로마제국시절에 로마인들이 이베리아 반도에 올리브 나무를 심어 올리브 오일의 생산기지로 삼았기에 식용유가 풍부했기 때문이다.[20] 종교적 관습으로[21] 인해 유럽인들은 생선을 기피하는 편인데,[17] 포르투갈은 대항해 시대를 개척한 해양강국 답게 해산물을 많이 먹는 식문화가 형성되어 있었다.[22][23][24] 또한 포르투갈은 유럽에서 최초로 생선을 튀겨 먹는 문화가 발생한 곳인데,[25] 이 문화가 유대인들에 의해 영국으로 전달 된 것이다.

포르투갈에 거주하던 유대인들은 일을 일체하면 안되는 안식일의 율법을 철저히 지키기 위해서 안식일 전인 금요일에 미리 생선을 튀켜 안식일(토요일)에 먹었다.[26] 튀김음식은 여름에도 쉽게 상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런데 1580년에 포르투갈을 병합한 후 통합 군주가 된 스페인의 펠리페 2세는 이교도에 대한 탄압의 강도를 높였고[27][28] 많은 유대인들이 종교의 자유를 위해서 벨기에와 영국 등으로 이주했다.[29][30]

벨기에로 이주한 유대인들로 인해 전파된 튀김문화는 감자튀김(프랑스어 frite)을 만들어 냈고[31][32][33][34] 영국으로 이주한 유대인들에 의해 생선튀김이 영국에 전래되었다.[35] 처음에 생선튀김과 같이 나온 것은 감자가 아니라 튀긴 조각들이었는데, 연이은 흉년에 밀 부족으로 빵이 비싸지자 벨기에서 전래된 감자튀김이 이를 대신하게 되어 현재의 조합이 이루어지게 되었다.[35][36]

전문점 편집

최초의 피시앤칩스 음식점은 1860년에 조셉 말린(Joseph Malin)이 런던에서 운영하던 가게로 알려져 있다.[37][38][39] 그는 흰살 생선과 감자칩을 함께 튀겨서 저렴한 가격에 가난한 노동자들에게 팔았는데, 산업혁명으로 힘든 육체노동을 하는 노동자들에게 칼로리가 높은 피시앤칩스와 같은 튀김 요리는 인기가 많았다. 이스트엔드(East End)와 1863년, 랭커셔(Lancashire)의 올드햄(Oldham)에 피시앤칩스을 파는 많은 가게가 생기면서 영국 전역으로 퍼져나갔다. 피시앤칩스를 저렴한 가격에 팔 수 있었던 이유는 철도 건설로 인해 해안에서 내륙으로 어획물 수송 속도가 빨라졌고 감자 역시 저렴했으며, 양돈농가의 증가로 동물성 식용유 공급량이 증가한데다가[40] 시장수요와 기술발전으로 식물성 기름의 생산량도 증가했는데, 특히 기존에 거의 버려졌던 면화씨를 이용한 면실유 대량 생산 기술이 개발되어 저렴한 식용유가 풍부해졌기 때문이다.[41][42][43]

1910년 경에는 벌써 25,000개 이상의 점포가 영국 내에 존재했으며, 1913년에는 전국 피시앤칩스 연합(National Federation of Fish Friers)을 결성하였고 1927년에는 35,000개로 점포수가 늘어났다. 제1차 세계 대전 때는 값이 싼 피시앤드칩스를 하층민들도 19세기에서처럼 굶주리지 않고 여전히 사먹을 수 있었던 덕분에 전쟁 기간 내에 영국 사회의 안정에 이바지한 면도 있었다. 제2차 세계 대전 발발 후 영국에서 실시된 배급제에서 피시앤드칩스만은 제외되었고 오히려 병사들에게 급식되었으며, 대피한 민간인들도 피시앤드칩스 차량들에 의해 먹을 것을 공급받았다.

2003년, 위생 규정에 의해 제약을 받기 전에는 전날 나온 황색 신문지에 피시앤드칩스를 싸서 주는 것이 유행했으나 현재는 백지장이 표준화되어 있다. 2010년에는 점포수가 1만 500개로 감소했는데, 이는 햄버거, 피자, 치킨 등 경쟁 상품이 증가했을 뿐 아니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튀긴 음식을 기피하는 소비자가 늘었기 때문이며, 주재료인 생선 가격이 상승함으로 인해 피시앤칩스의 인기가 주춤한 것으로 추정된다.[5]

식문화 편집

영국 피시앤칩스 연합(National Federation of Fish Friers)에 따르면 여전히 피시 앤 칩스 가게에서 소비하는 흰살 생선과 감자는 영국 전체 소비량의 각각 30%, 10%를 차지한다. 영국인이 연간 피시 앤 칩스에 지출하는 금액은 12억 파운드에 달하며 1/4 가량의 영국인이 일주일에 한 번 이상 피시 앤 칩스 가게를 방문한다고 한다.[5] 펍(Pub)과 같은 술집에서 식사 겸 술안주로 많이 팔았기 때문에 영국인들은 피시 앤 칩스를 주로 맥주와 함께 먹는다.[38][44] 예수가 처형 당한 금요일이 금육일(禁肉日)로 지정되어 금요일에는 피시앤칩스를 먹는 관습도 있었다.[출처 필요]

피시앤드칩스는 집에서도 손쉽게 만들 수 있지만, 예로부터 길거리 음식 취급을 받아 가정에서 주식이 되는 경우는 극히 드물고, 오히려 바깥에서 산 음식을 집으로 가져와 먹는 경우가 흔하다. 영국의 술집(pub)에서는 예전부터 술안주(pubfood)의 하나로 발견하기가 어렵지 않고, 유명한 요리들이 고급화하는 경향이 강해지면서 격식 있는 식당들도 피시앤드칩스를 메뉴에 추가했다. 해리 램스든스(Harry Ramsden’s)와 같이 피시앤드칩스를 주로 다루는 체인점도 있는데, 그래도 맛이 가장 나은 곳은 각지의 전문점들이다. 금요일과 토요일 밤에 이것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며, 이는 주말 밤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기 전의 간식으로 인기가 높아서이다.[45]

국외 지역 편집

스코틀랜드에서는 1870년에 최초로 피시앤칩스 가게가 들어선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아일랜드에는 1880년에 이탈리아 출신의 쥬세페 체르비(Giuseppe Cervi)가 더블린(Dublin)에서 피시앤칩스를 처음으로 판매했다고 알려져 있다. 그의 아내 팔마(Palma)는 피시앤칩스를 판매할 때 손님들에게 이탈리아어로 “우노 디 퀘스타 우노 디 퀠라(Uno di questa, uno di quella)?”라고 묻곤 했는데 영어로 해석하면 “One of this, one of the other(이것으로 드릴까요 다른 것으로 드릴까요)?”에 해당한다. 이것 때문에 더블린에서는 피시앤칩스를 ‘원 앤 원(one and one)’이라고 부르기도 한다.[5]

그외에도 호주, 뉴질랜드, 캐나다 등에서도 피시앤칩스를 쉽게 접하고 맛볼 수 있다.

비슷한 음식 편집

독일바크피쉬(Backfisch)나 네덜란드키벨링(Kibbeling) 역시 반죽해 튀긴 생선으로 만든 패스트 푸드로, 거기에 감자 튀김만 곁들이면 피시앤드칩스와 유사하다고 할 수 있는데, 영국의 감자 튀김은 유럽 대륙의 감자 튀김보다 더 굵고 푸석푸석한 것이 특징이다. 벨기에의 물프리트(Moules-frites)도 피시앤드칩스와 비슷한 점이 있다.

스코틀랜드와의 유대가 역사적으로 깊은 토스카나의 작은 도시 바르가(Barga)는 매년 8월에 '라 사그라 델 페세 에 파타테'(La Sagra Del Pesce e Patate)라는 축제를 여는데 이는 번역하면 '피시 앤드 칩스 축제'가 된다.

같이 보기 편집

각주 편집

  1. [네이버 지식백과] 영국 (글로벌시대의 음식과 문화, 2006. 7. 30., 우문호, 엄원대, 김경환, 권상일, 우기호, 변태수)
  2. Black, Les (1996). 《New Ethnicites And Urban Cult》. Oxford: Routledge. 15쪽. ISBN 1-85728-251-5. 
  3. Alexander, James (2009년 12월 18일). “The unlikely origin of fish and chips”. BBC News. 2013년 7월 16일에 확인함. 
  4. [네이버 지식백과] 영국 전통 음식, 알고 맛보기 [CLASSIC BRITISH FOOD] (영국 런던 여행, 트립풀 런던, 안미영)
  5.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 앤 칩스 [fish and chips] (세계 음식명 백과, 신중원, 전나영)
  6. Black, Les (1996). 《New Ethnicities and Urban Culture》. Oxford: Routledge. 15쪽. ISBN 1-85728-251-5. 2019년 2월 14일에 확인함. 
  7. Alexander, James (2009년 12월 18일). “The unlikely origin of fish and chips”. 《BBC News》. 2013년 7월 16일에 확인함. 
  8.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 앤 칩스 [fish and chips] (세계 음식명 백과, 신중원, 전나영)......영국 병사들은 상륙 작전을 수행할 때 ‘피시’라는 암호에 ‘칩스’라는 암호로 화답하는 사람을 아군으로 간주했다.
  9. Alan Masterson, tictoc design. "Seafish. On Plate. Fish & chips" (UK Sea Fish Industry Authority website)”. Seafish.org. 2008년 10월 1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9년 6월 22일에 확인함. 
  10.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앤칩스 - 시원한 맥주가 생각나는 (우리의식탁)
  11. [네이버 국어사전] 가니시 garnish......주된 요리의 모양과 빛깔을 돋보이게 하고 맛을 더하기 위하여 장식으로 곁들이는 요리. ⇒규범 표기는 미확정이다.
  12. “British Food: A History”. Britishfoodhistory.wordpress.com. 2012년 9월 23일. 2013년 7월 16일에 확인함. 
  13. “Crispy fish & chips with mushy peas recipe”. 《BBC》. 2010년 3월 7일에 확인함. 
  14. 권석하 [주간조선 런던통신] 맛없는 영국 요리의 주범은 팬데믹과 산업혁명? 2021.02.14
  15. [네이버 지식백과] 사계 [Ember Days, 四季] (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봄·여름·가을·겨울 네 계절을 하느님께 봉헌하여 농작물에 대한 강복을 청하고, 이때 서품을 받는 성직자들을 위해 특별히 기도하기 위하여 제정한 전례 시기. 사계는 봄의 사순 제1 주일, 여름의 성령 강림 대축일, 가을의 성 십자가 현양 축일(9월 14일), 겨울의 대림 제3 주일을 말한다. 이 사계에 맞이하는 첫번째 수요일·금요일·토요일은 사계의 제일(齊日)이라고 하여 단식과 금육을 하였다.
  16. 페르낭 브로델 <물질문명과 자본주의 1-1> 까치 1997.6.5, p296
  17. 21세기 연구회 <진짜 세계사, 음식이 만든 역사> 월간쿠캔(주)베스트홈 2008년 p240~242......사순절 40일 동안에 육식을 금하는 대신에 생선은 허용되었다. 종교적 금기로 인해 40일 동안 고기를 못먹고 생선만 먹어야 하는 일은 유럽인들이 생선을 기피하는 원인이 되었다. 사순절뿐만 아니라 사계제일 등 일년에 총 116일 정도는 육고기를 먹지 못했다.(요약인용)
  18. 김승일 <인간을 지배한 음식 21가지> 예문 1995년 p102~103
  19. 김아리 <음식을 바꾼 문화, 세계를 바꾼 음식> 아이세움 2007년 p208
  20. 윤덕노 [매일경제] 튀김요리의 뿌리는 고대 로마제국의 올리브 오일2021-10-06.....로마인은 일상생활에서 올리브 오일을 비롯해 엄청난 양의 올리브를 소비했다. 일인당 대략 연간 20~30ℓ의 올리브 오일을 썼을 것으로 추정하는데, 올리브 오일 많이 먹기로 유명한 현대 이탈리아인보다도 약 2배가 넘는 양이다. 로마시대에는 음식을 만들 때뿐만 아니라 세수할 때와 목욕할 때 그리고 화장할 때도 올리브 오일을 이용했고, 아플 때도 먹고 건물을 지을 때도 올리브 오일을 활용했다. 그런 만큼 전체 소비량을 대략 2만5000t(M/T) 규모로 추산한다. 이런 막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로마는 포르투갈과 스페인에 광활한 올리브 숲을 조성해 로마제국에 올리브와 올리브 오일을 공급하는 핵심 생산기지 역할을 맡겼다.
  21. 페르낭 브로델 <물질문명과 자본주의 1-1> 까치 1997.6.5, p296
  22. 윤덕노 [매일경제] 튀김요리의 뿌리는 고대 로마제국의 올리브 오일2021-10-06.........포르투갈에서 튀김요리가 발달한 것도 올리브 오일이 많았던 것이 배경인데, 포르투갈은 지금도 페이스 프리토(Peixe Frito)라는 생선튀김이 유명한 것에서 볼 수 있듯이 유럽에서 처음으로 생선을 기름에 튀겨 먹는 문화가 발달했다.
  23. 포르투갈어로 '바칼랴우(bacalhau)'로 불리는 소금에 절인 생선은 국민 대표 식재료로서 요리방법이 천가지도 넘는다.
  24. [네이버 지식백과] 포르투갈의 대표요리 (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대표적인 포르투갈 요리로는 각종 바칼랴우 요리, 알가르브 지방의 해산물 스튜인 카타플라나(Cataplana), 부야베스, 코지두 아 포르투게자, 크렘 브륄레, 달걀 노른자로 만든 전통 디저트인 파포 데 안조(Papo de anjo), 라이스 푸딩, 토시뉴 두 세우(Toucinho Do Céu), 에그타르트인 파스텔 드 나타(Pastel de nata), 치즈인 세라 다 에스트렐라 등이 있다. 와인으로는 포트와인, 마데이라, 스파클링 와인 등이 유명하다.
  25. 윤덕노 [매일경제] 튀김요리의 뿌리는 고대 로마제국의 올리브 오일2021-10-06
  26. 윤덕노 [매일경제] 튀김요리의 뿌리는 고대 로마제국의 올리브 오일2021-10-06.....포르투갈의 유대인들은 안식일에 고기를 먹지 않았고 불을 피워 요리도 하지 않았기에 금요일 저녁에 생선을 튀겨 주일에 먹었다.
  27. [네이버 지식백과] 펠리페 2세 [Philip Ⅱ] - 무적함대의 스페인을 이끈 국왕 (스페인 왕가, 김현철)......펠리페 2세 시기에도 국내외 수많은 종교 전쟁이 계속되었다는 사실과 상통한다..(중략)..포르투갈을 병합(1580년)한 것도 펠리페 2세의 영토확장에 중요한 사건이었다..(중략)... 종교 전쟁이 펠리페 2세의 치세 기간 내내 계속되었다.
  28. [네이버 지식백과] 펠리페 2세 [Felipe II] (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독실한 가톨릭교도였던 그는 신성로마제국이 프로테스탄트와 아우크스부르크 화의를 맺은 것에 불만을 품고 스스로 가톨릭 맹주임을 자처하며 가톨릭 중심의 엄격한 종교정책을 펼쳤다..(중략)...가톨릭 이외의 종교에 대한 불관용 정책에 반발해 네덜란드를 비롯한 각지에서 반란이 일어나기도 했다.
  29. 벨기에와 네덜란드는 상업이 발달한 지역이기에 포용적이었고 유대교와 개신교에 대해 매우 관대한 편이었다. 영국 역시 상공업과 금융업에 많이 종사하던 유대인들에 대해 관대한 편에 속했다. 펠리페 2세는 그의 부친 카를 5세와는 달리 유대교와 개신교에 대해 완고한 정책을 취했다.
  30. 1496년에 포르투갈에서 유대인 추방령이 발효되었고 1506년에는 리스본에서 유대인 대학살이 자행되기도 했으므로 이전 시기에도 이주가 상당수 진행되었을 것으로 보인다.
  31. [한국일보 라이프] 이용재의 식사(食史), 널린 게 감자인데... '감튀 대란'은 왜 발생했을까 2022.02.05.....시중에 유통되는 벨기에판 감자튀김의 탄생 비화를 종합하면 다음과 같다. 일단 튀겨 먹는 조리법 자체는 정복자들이 감자를 신세계에서 가지고 돌아온 스페인에서 비롯되었다고 한다. 튀김 박물관(벨기에 브뤼헤 소재)의 큐레이터이자 교수 폴 일레젬스에 의하면 예수의 성녀 테레사 수녀(1515~1582)가 최초로 감자를 지금의 프렌치프라이처럼 튀겨 먹었다. 그런 감자튀김이 퍼져 1680년대 이전부터 옛 스페인의 식민지였던 플랑드르(현 벨기에와 인접지역)에서 보편화된 것이다. 그런 가운데 벨기에 뫼즈강에 인접한 나무르나 앙덴 같은 마을에서 특히 생존 수단으로 프렌치프라이가 자리를 잡았다고 한다. 원래 이들 마을에서는 물고기를 잡아 튀겨 먹음으로써 끼니를 해결했는데, 겨울에 강이 얼어 낚시가 불가능하자 썬 감자를 물고기처럼 튀겨 먹어 난관을 극복했다는 것이다.
  32. [네이버 지식백과] 프랑스 vs 벨기에 프렌치프라이 [French Fries] - 나라마다 개성 넘치는 감자요리들 (감자, 2004. 9. 17., 전수미)
  33. [다음백과] 벨기에 기본 정보 Belgium Information
  34. [네이버 지식백과] 벨기에의 음식 (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벨기에에서 유명한 음식인 프렌치 프라이(french fries)는 명칭과 달리 벨기에인들은 자국에서유래한 음식이라고 주장한다. 스테이크와 프렌치 프라이를 샐러드와 곁들인 음식은 전통적으로 벨기에인들이 즐기는 음식이다.
  35.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 앤 칩스 [fish and chips] (세계 음식명 백과, 신중원, 전나영)......17세기경 포르투갈과 스페인에서 건너온 유대인들이 생선 튀김을 영국에 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영국에 전해진 생선튀김은 초기에는 주로 노점에서 판매되었으며 찰스 디킨스(Charles Dickens)가 1839년에 출간한 장편소설 『올리버 트위스트(Oliver Twist)』에는 피시 앤 칩스 가게의 전신 격인 생선튀김 가게에 대한 언급이 나오는데, 당시 이 가게에서는 생선튀김을 감자튀김이 아니라 주로 빵 또는 구운 감자와 곁들여 제공했다고 한다.
  36. 1688년 명예혁명때 윌리엄 3세가 네덜란드 군인 2만명을 이끌고 영국에 상륙했을때와 이후 13년간 재위기때 상당수의 네덜란드와 벨기에 인들이 영국으로 이주하면서 감자튀김 문화가 전래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37. 도현선 <전쟁이 요리한 음식의 역사> 시대의창 2019.4.15 p334
  38.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 앤 칩스 [Fish and Chips] (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
  39. [네이버 지식백과] 피시 앤 칩스 [fish and chips] (세계 음식명 백과, 신중원, 전나영)......피시 앤 칩스라는 요리의 조합을 누가 처음 개발한 것인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다. 잉글랜드 북부에서 존 리스(Jones Lees)가 피시 앤 칩스를 처음 판매했다는 의견이 있고, 런던에서 유대계 이민자 조셉 말린(Joseph Malin)이 피시 앤 칩스 가게를 최초로 운영했다는 설도 있다. 다만 19세기 중반 잉글랜드에서 피시 앤 칩스가 탄생했다는 설에는 대체로 이견이 없다.
  40. Alfred Thomas (2002). 〈Fats and Fatty Oils〉. 《Ullmann's Encyclopedia of Industrial Chemistry》. Weinheim: Wiley-VCH. doi:10.1002/14356007.a10_173. ISBN 3-527-30673-0. .......During the 19th century, lard was used similarly to butter in North America and many European nations
  41.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공공 도서관 홈페이지 Title: Cotton seed hulling machines Patent number: 17,961 Date granted: 8/11/1857 Inventor: William Fee.......1857년 윌리엄 피(William Fee)가 면화씨 대량 분쇄기를 발명하였다.
  42. 백승종 [신동아 2019년 10얼호] 대영제국 ‘심장부’ 영국 런던 2019-10-14......이 튀김요리는 산업혁명 때부터 유행했다. 그도 그럴 것이 당시 면직 공장에서는 면화씨가 대량으로 쏟아져 나왔고, 그 덕에 면실유도 시중에 많이 풀렸다. 값싼 면실유를 활용한 튀김요리가 유행하게 된 것이다.
  43. 강헌 [조선일보] [119] 피시앤드칩스(fish and chips)......값싼 이 요리가 영국의 음식으로 자리 잡게 된 계기는 산업혁명과 노동자 계급의 등장이다. 면직산업의 폭발적인 성장으로 그 부산물인 면실유가 대량으로 공급되었고, 저인망어업의 발전으로 생선의 공급 또한 원활해졌다. 그리고 장시간 노동으로 집밥을 먹기 어려운 노동자 계급은 열량이 풍부한 피시앤드칩스 등 패스트푸드의 주력 소비자가 되었다.
  44. 도현선 <전쟁이 요리한 음식의 역사> 시대의창 2019.4.15 p336
  45. “Seafood - Favourite Kiwi fare: The Fish and Chip Brigade”. Te Ara - the Encyclopedia of New Zealand. 2017년 12월 14일에 확인함. 

참고 문헌 편집

  • Priestland, Gerald (1972). 《Frying tonight: the saga of fish & chips.》. London: Gentry Books. ISBN 978-0-85614-014-3. 
  • Walton, John K. (1989). “Fish and Chips and the British Working Class, 1870–1930”. 《Journal of Social History》 23 (2): 243–266. JSTOR 3787879. 
  • Walton, John K. (1994). 《Fish and Chips, and the British Working Class, 1870–1940》 1판. Leicester: Leicester University Press. ISBN 978-0-567-21232-0. 

외부 링크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