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진

한은진(한국 한자韓銀珍(어린 시절 일본식 이름: 淸山銀珍), 1918년 9월 6일(1918-09-06) ~ 2003년 7월 16일(2003-07-16))은 대한민국의 배우이다.

한은진
韓銀珍
출생1918년 9월 6일(1918-09-06)
일제 강점기 조선 경성부 종로방
사망2003년 7월 16일(2003-07-16) (84세)
대한민국 서울 용산구 이촌동 자택
직업배우
활동 기간1937년 ~ 1997년
종교천주교(세례명: 소피아)
학력샤오창 여자중학교 중퇴
형제자매언니 4명, 오빠 2명, 여동생 1명
웹사이트한은진 - 두산세계대백과사전
한은진 - 한국영화 데이터베이스

생애편집

일제 강점기 조선 경성부(現 대한민국 서울)에서 출생하여 지난날 한때 일제 강점기 조선 충청북도 청주에서 잠시 유아기를 보낸 적이 있는 그녀는 1932년부터 1936년까지 4년간 경성전기회사 평직원(평사원)으로 일하다가 1936년 경성전기회사 평직원 사퇴 후 1937년 연극 《춘향전》을 통하여 연극배우데뷔하였고 1939년 영화 《무정》의 조연으로 영화배우 데뷔하였다. 8·15 광복 이후에는 1946년 영화 《자유만세》에 조연하였으며 국립극단에서도 잠시 연극배우로 활약하였다. 특히 영화 분야에서는 황정순·정애란 등과 아울러 대한민국의 어머니상을 대표하는 영화배우로서 자리매김하였고 1980년대 초반에 접어들어서는 텔레비전 드라마에도 출연하였으며 영화에는 약 300편을 출연하였고 연극배우 분야에서 은퇴 후 영화배우 분야에서는 1996년 영화 《축제》를 끝으로 은퇴, 연기자 분야에서는 1997년 SBS 서울방송 텔레비전 드라마70분 드라마》를 끝으로 은퇴하였다. 2003년 7월 16일에 노환으로 인하여 서울 용산구 이촌동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학력편집

출연작편집

영화편집

드라마편집

수상 경력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