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제2대 국회의원 선거

(대한민국 2대 총선에서 넘어옴)

대한민국 제2대 국회의원 선거는 4년 임기의 제2대 국회의원을 뽑는 선거로 1950년 5월 30일에 치러졌다.

대한민국
제2대 국회의원 선거

1948년 ←
1950년 5월 30일
→ 1954년

선출의석: 210
과반의석: 106
투표율 91.9%(감소 3.6%p)
  제1당 제2당 제3당
  Haegong Shin Ik-hee in 1952.jpg Ycy.jpg Rhee Syng-Man in 1956.jpg
지도자 신익희
위원장
윤치영
당수
이승만
총재
정당 민주국민당 대한국민당 대한독립촉성국민회
지도자 취임 1949년
2월 10일
1948년
11월 13일
1946년
9월 13일
지도자 선거구 경기 광주군 서울 중구(낙선) 대통령
이전 선거 결과 29석 신생정당 55석
선거 전 의석수 69석 71석 12석
획득한 의석수 24석 24석 14석
의석 증감 감소 45 감소 47 증가 2
득표수 683,910 677,173 473,153
득표율 9.8% 9.7% 6.8%
득표율 증감 감소 2.4%p 증가 9.7%p 감소 17.6%p

  제4당
  Rhee Syng-Man in 1956.jpg
지도자 이승만
총재
정당 대한청년단
지도자 취임 1948년
12월 19일
지도자 선거구 대통령
이전 선거 결과 19석
선거 전 의석수 19석
획득한 의석수 9석
의석 증감 감소 10
득표수 227,539
득표율 3.3%
득표율 증감 감소 6.4%p

선거전 의장

신익희
민주국민당

의장 당선자

신익희
민주국민당

1950년 대한민국
제 2대 총선[1]
투표율 91.9%
 %
70
60
50
40
30
20
10
0
9.8%
9.7%
6.8%
3.3%
1.7%
1.3%
1.0%
0.5%
62.9%
득실표율
1948년 선거와 정당별 득실율 비교
  %
 14
 12
 10
   8
   6
   4
   2
   0
  -2
  -4
  -6
  -8
-10
-12
-14
-16
-2.37%
+9.7%
-15.97%
-6.4%
+0.66%
+1.3%
+1.0%
+0.5%
+13.05%


경과편집

배경편집

총선 직전 국회의 세력 분포 상황은 민주국민당이 69석, 대한국민당이 66석, 일민구락부가 35석, 무소속이 27명 등으로 여권이 상대적으로 우세하였다.[2] 1950년 초, 이승만은 예정되어 있던 총선에서 패배할 것으로 예상되자, 이를 12월로 연기하려고 했다. 또한 적자예산의 편성을 시도하였다. 이에 대해 1950년 4월 초순 미국 국무장관 딘 애치슨이 엄중 경고하였다.[3] 결국 이승만은 선거를 예정대로 치르지 않을 수 없었다.[4][5]

입후보편집

경쟁률은 의원정수 210명에 대하여 무려 2,209명이 출마하여 평균 10.5 대 1로 역대선거 중 가장 높았다. 이러한 과열경쟁의 결과는 제헌국회 총선에 불참하였던 남북 협상파와 중간계열의 참여 그리고 대한민국을 수립한 지 2년간에 조성된 정치적 과열현상이기도 하다.

정파별로는 39개 정당·사회단체가 참가했는데, 이 가운데 여당격인 대한국민당 소속이 165명으로 가장 많았고, 야당인 민주국민당 소속이 154명이었다. 이에 반해 10명 이내의 후보를 낸 정당·사회단체가 30개에 달했고, 이 중에는 1명의 후보자를 낸 정당·사회단체가 18개로서 정당 및 사회단체의 극심한 난립현상을 보여주었다. 무소속은 전체 입후보자의 68.5%인 1,513명으로 제헌국헌의원선거의 417명보다 무려 1,096명이나 증가하였다.

선거 결과편집

정당·단체별 당선자는 무소속이 모두 126명으로 총정원의 60%를 차지하여 제헌 국회의원 선거에 이어서 절대다수를 차지하게 되었고, 정당으로는 대한국민당과 민주국민당이 각각 24명을 당선시켰다. 따라서 제1 정당으로서 뚜렷하게 부각되는 정당이 없는 선거 결과가 나와 선거 이후 정치세력들의 이합집산을 예고하였다. 제2대 총선에서 제헌 의원의 재선율은 불과 15.5%로 31명에 불과하여 역대 선거 중 재선율이 가장 낮았다. 제헌 의원은 임기가 2년밖에 되지 않아서 의원으로서 업적을 남기기에는 너무 짧은 기간이기도 했다.

이승만 지지자들의 당선이 크게 줄어들고, 무소속이 전체의석의 60%인 126석을 차지하여 이승만 정부를 위협하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이 이승만으로 하여금 자신에게 불리한 간선제에서 직선제 개헌운동을 전개하게 만들었으며, 결국 부산정치파동을 거쳐 발췌개헌을 하기에 이르도록 하였다.

선거 정보편집

선거 결과편집

  • 투표자수 :
  • 투표율 : 91.9%
정당별 당선자 수 (명)
정당 의원수
민주국민당      24
대한국민당      24
대한독립촉성국민회     14
대한청년단   10
대한노동총연맹   3
일민구락부   3
사회당    2
민족자주연맹   1
대한부인회   1
중앙불교위원회   1
여자국민당   1
무소속       126
합계                           210

정당 득표율

정당 득표수 득표율
민주국민당 683,910   9.8%
대한국민당 677,173   9.7%
대한독립촉성국민회 473,153     6.8%
대한청년단 227,539   3.3%
대한노동총연맹 117,939    1.7%
사회당 89,413   1.3%
일민구락부 71,239   1.0%
민족자주연맹 33,464 0.5%
무소속 4,397,287     62.9%

당선자편집

정당
민주국민당
대한국민당
대한독립촉성국민회
대한청년단
대한노동총연맹
일민구락부
사회당
기타 정당
무소속
광역자치단체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선거구 당선자
서울특별시 종로구 갑 박순천 종로구 을 오화영 중구 갑 원세훈 중구 을 정일형 용산구 갑 황성수 용산구 을 남송학 성동구 갑 지청천
성동구 을 임흥순 동대문구 장연송 성북구 조소앙 서대문구 갑 김용우 서대문구 을 윤기섭 마포구 갑 오성환 마포구 을 이종현
영등포구 갑 조광섭 영등포구 을 유홍
경기도 인천시 갑 이용설 인천시 을 곽상훈 인천시 병 조봉암 개성시 김동성 수원시 홍길선 고양군 최국현 광주군 신익희
양주군 갑 조시원 양주군 을 이진수 포천군 윤성순 가평군 홍익표 양평군 여운홍 여주군 김의준 이천군 이종성
용인군 유기수 안성군 이교선 평택군 안재홍 화성군 갑 김인태 화성군 을 김웅진 시흥군 이재형 부천군 박제환
김포군 이교승 강화군 윤재근 파주군 이동환 장단군 백상규 개풍군 신광균 연백군 갑 김경배 연백군 을 김태희
옹진군 갑 서범석 옹진군 을 오의관
강원도 춘천시 홍창섭 춘성군 박승하 원주군 윤길중 강릉군 갑 박세동 강릉군 을 최헌길 홍천군 이재학 횡성군 안상한
영월군 태완선 평창군 이종욱 정선군 이종영 삼척군 임용순 울진군 김광준
충청북도 청주시 민영복 청원군 갑 이도영 청원군 을 곽의영 보은군 최면수 옥천군 신각휴 영동군 성득환 진천군 이충환
괴산군 연병호 음성군 이학림 충주군 조대연 제천군 한필수 단양군 조종승
충청남도 대전시 김종열 대덕군 김종회 연기군 이긍종 공주군 갑 박충식 공주군 을 김명동 논산군 갑 김헌식 논산군 을 윤담
부여군 갑 이석기 부여군 을 이종순 서천군 구덕환 보령군 김영선 청양군 이상철 홍성군 유승준 예산군 박철규
서산군 갑 이종인 서산군 을 안만복 당진군 구을회 아산군 이규갑 천안군 김용화
전라북도 전주시 박정근 군산시 변광호 이리시 이춘기 완주군 갑 박양재 완주군 을 박영래 진안군 김준희 금산군 임영신
무주군 김상현 장수군 김우성 임실군 엄병학 남원군 조정훈 순창군 김정두 정읍군 갑 신석빈 정읍군 을 김택술
고창군 갑 김수학 고창군 을 신용욱 부안군 최병주 김제군 갑 송방용 김제군 을 최윤호 옥구군 지연해 익산군 갑 소선규
익산군 을 윤택중
전라남도 광주시 박철웅 목포시 임기봉 여수시 정재완 순천시 김양수 광산군 갑 정순조 광산군 을 정인식 담양군 김홍용
곡성군 조순 구례군 이판열 광양군 엄상섭 여천군 황병규 승주군 김정기 고흥군 갑 박팔봉 고흥군 을 서민호
보성군 김낙오 화순군 박민기 장흥군 고영완 강진군 양병일 해남군 갑 윤영선 해남군 을 박기배 영암군 유인곤
무안군 갑 김용무 무안군 을 장홍염 나주군 갑 김종순 나주군 을 서상덕 함평군 서상국 영광군 정헌조 장성군 변진갑
완도군 정남국 진도군 조병문
경상북도 대구시 갑 조경규 대구시 을 박성하 대구시 병 이갑성 포항시 김판석 김천시 우문 달성군 권오훈 군위군 박만원
의성군 갑 박영출 의성군 을 권병노 안동군 갑 김시현 안동군 을 김익기 청송군 김봉조 영양군 조헌영 영덕군 한국원
영일군 갑 최원수 영일군 을 김익노 경주군 갑 안용대 경주군 을 이협우 영천군 갑 권중돈 영천군 을 조규설 경산군 방만수
청도군 김준태 고령군 곽태진 성주군 배상연 칠곡군 장택상 금릉군 여영복 선산군 육홍균 상주군 갑 박성우
상주군 을 백남식 문경군 양재하 예천군 이호근 영주군 김정식 봉화군 정문흠 울릉군 서이환
경상남도 부산시 갑 김지태 부산시 을 장건상 부산시 병 김칠성 부산시 정 정기원 부산시 무 최원봉 마산시 권태욱 진주시 유덕천
진양군 하만복 의령군 이시목 함안군 양우정 창녕군 신용훈 밀양군 갑 최성웅 밀양군 을 김형덕 양산군 서장주
울산군 갑 오위영 울산군 을 김택천 동래군 김범부 김해군 갑 최원호 김해군 을 이종수 창원군 갑 김병진 창원군 을 김봉재
통영군 갑 서상호 통영군 을 이채오 고성군 김정실 사천군 정헌주 남해군 조주영 하동군 이상경 산청군 이병홍
함양군 박정규 거창군 신중목 합천군 갑 노기용 합천군 을 김명수
제주도 북제주군 갑 김인선 북제주군 을 강창용 남제주군 강경옥

각주편집

  1. 대한청년단 기존득표율은 대한청년단+대동청년단+조선민족청년단+대한독립청년단
  2. 뉴스 인용|url=https://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50022600329201001&editNo=1&printCount=1&publishDate=1950-02-26&officeId=00032&pageNo=1&printNo=1093&publishType=00020%7C제목=총선거 오월 십일에 단행, 구법 적용도 불사|날자=1950-02-26|출판사=경향신문
  3. 1950년 초,~엄중 경고하였다.: 이호재, 《한국외교정책의 이상과 현실:이승만외교와 미국정책의 반성》(법문사,2000),430쪽.
  4. 결국 이승만은~수 없었다.: 강준만, 《한국현대사산책》〈1950년대편 1권〉(인물과사상사, 2004) 38쪽. 결국 제헌국회에서 마련한 새로운 국회의원 선거법에 의하여 1950년 5월 30일에 실시하기로 하였다.
  5. “光復十年의 발자취(19) : 六 · 二五事變”. 경향신문. 1955년 8월 19일. 

참고자료편집


<   의원명부 | 선거구별 | 정당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