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시대 (드라마)

무인시대(武人時代)》는 2003년 2월 8일부터 2004년 8월 15일까지 방송된 KBS 1TV 대하드라마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무인시대 15세 이상 시청가
武人時代
장르 사극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1TV
방송 기간 2003년 2월 8일 ~ 2004년 8월 15일
방송 시간 토~일 밤 9시 45분 -> 토~일 밤 10시 10분
방송 분량 50~60분
방송 횟수 158부
기획 KBS 드라마본부
책임프로듀서 이녹영 (KBS 드라마 운영팀)
프로듀서 정영철
연출 신창석, 윤창범, 김성근, 유현기
각본 유동윤
출연자 서인석, 박용우, 이민우, 정태우, 박준규, 김형일, 김명국, 김동현, 추상미, 유혜정, 김성령, 김규철, 김병세, 최상훈, 선동혁, 김주영, 윤승원, 정영숙, 김종결, 김성겸, 김성원, 김인태, 박병호, 임혁, 김윤경, 김갑수, 이덕화, 김흥기
해설 권영운
HD 방송 여부 SD 제작·방송
외부 링크  공식 홈페이지

제작진편집

  • 연출: 신창석, 윤창범, 김성근
  • 극본: 유동윤
  • 해설: 권영운
  • 촬영감독: 우성주
  • 야외 조명감독: 이광호
  • 동시녹음: 옥승훈
  • 조연출: 김원석, 권계홍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공포정치의 철퇴를 휘둘른 고려의 로베스피에르. 옛날에 같은 무인이였던 이고,채원과 함께 결의형제를 맺고 금황제를 비롯한 전세계가 고려한테 머리를 조아리게 만들거라는 야심을 가지고 무비의 아들인 희를 황제로 만들겠다는 속마음[1]을 가지고 있다. 그러나 경인년 정변 이후 권력탐욕으로 이고,채원을 죽이기에 이르며 난신적자의 행위를 일삼다가 조위총의 난을 진압하러 간 사이에 정균의 칼에 찔려 죽는다.

인종 시절부터 무관생활을 이어온 노장.옛날 김돈중이 수염을 태운 일로 문신들에게 큰 원한을 가졌고, 어느날 한뢰가 이소응에게 뺨을 때리는 사건이 일어나 정변을 결의하고 문신들을 가차없이 죽인다. 이의방을 죽인 뒤 문신들보다 더욱더 횡포를 부리다가 70이 다되어 송유인과 정균에게 권력을 물려주나, 경대승이 권력을 잡은후 처형된다.

경진의 아들로 기회를 엿보다가 정중부와 그 일당을 죽이고 권력을 잡으나, 명종의 원성을 사고, 어느날 악몽에 시달려 병으로 죽는다.

천민 출신으로 부월 하나로 무소불위의 권력을 쥐며 의종까지 죽일 만큼 힘이 넘치는 무인이다. 변방에서 집도 호화롭게 지어서 황제를 칭하고 고려를 지키는 척하며 신라부흥 세력과 내통하고 호족 김자양까지 자신을 따르게 하며 횡포를 부리지만 별장을 기습한 최충헌에 의해 처참하게 살해된다.

  • 김갑수: 장년 최충헌(왕충헌[3]) 역 (95~158회 등장) - 응양군상장군>진강후 겸 문하시중

최씨정권을 수립한 장본인이다. 마음에 안들던 왕들도 갈아치우지만 본인은 황족 신분까지만 오르고 황제가 되지는 않았다. 노비 만적의 반란도 무자비하게 토벌할 만큼 센 장수들을 소유하고 있다. 그것으로 인하여 북조인 거란족도 패퇴하게 만든다. 그러나 그것은 몽골과 동진의 도움도 받은것이다. 결국 그도 세계 최강인 몽골에게 머리를 조아리게 된다.

고려 황실편집

후궁과 기타 인물
환관
궁녀

문신들편집

이의방 집권기의 무신과 관련 인물들편집

정중부 집권기의 무신과 관련 인물들편집

경대승 집권기의 무신과 관련 인물들편집

이의민 집권기의 무신과 관련 인물들편집

최충헌 집권기의 무신과 관련 인물들편집

기타 무신들편집

기타 인물들편집

반군 세력들편집

김보당의 난
조위총의 난
망이 망소이의 난,손청의 난
김사미 효심의 난,이비 패좌의 난
만적의 난

신라 부흥 세력 (이의민을 황제로 추대하려는 인물들)편집

편집

동진편집

몽고편집

거란편집

기타편집

  • 1999년 KBS에서 후삼국 시대부터 공민왕 시대까지 다루는 고려사 10년 시리즈로 기획된 작품 중 하나였으나,[8] 전작인 제국의 아침의 흥행이 부진하자 여요전쟁 이후 고려 전성기 시절을 건너뛰고 바로 무인시대가 제작되었다.
  • 원래는 고려 무신 집권 중 최씨 정권 최의의 집권과 무신정권이 몰락하는 1270년까지를 150회로 구성해 다룰 예정이었지만[9][10] 후반부 흥행 부진과 작가 교체 논란 등으로 최충헌의 죽음까지만 다루었다. 작가 유동윤씨는 무인시대 이후 SBS 왕의 여자 집필 제의를 받았으나 겹치기 집필 문제 등으로 논란이 일자 결국 왕의 여자는 포기했고 이 작품은 윤정건 작가가 대타로 들어간다.[11] 참고로 이 무신정권의 후반기 내용은 이후 MBC 드라마 무신에서 다룬다.
  • 첫 회 방영 당시만 해도 서인석, 김흥기, 이덕화 등 중견 연기자들의 열연과 횡계지역의 폭설을 배경으로 찍은 사실적 화면, 무인혁명의 당위성 등을 호방하게 그리면서 한때 시청률 20%대를 유지하기도 했다. 그러나 2003년 6월 28일부터 방송 시간대가 주말 오후 9시 45분에서 10시 10분으로 옮겨지고, 후반부 주요 배역 퇴장으로 인한 긴장감 약화와 더불어 동일 시간대 SBS 경쟁작 파리의 연인의 큰 흥행 등으로 인해 최종회 시청률은 13.6%에 그친다.[12]
  • 후속작으로 내정된 불멸의 이순신의 주인공 김명민의 촬영 일정이 한참 지연되어 캐스팅 문제가 일어나자 기존 150회에서 8회를 늘려 158회로 막을 내렸다.[13]

각주편집

  1. 이고도 황제가 되겠다는 야심을 품었다.
  2. 경주에서 황제를 꿈꾸고 신라의 부흥세력과 내통했다.
  3. 진강후 올랐으니 그쯤은 돼야지!
  4. 원래 완안정인데 왕안정으로 잘못 나왔다.
  5. 태조왕건에서 금부장한테 철퇴맞은 신하를 맡은 배우이다.
  6. 칭기즈 칸의 동생인 하치운과 발음이 비슷하나 다른 인물이다.
  7. 극중에서 이 인물을 포리, 장수인 합진(카치운)을 대완이라고 하는 실수를 하였다.
  8. `암흑시대' 고려사 복원 활발 연합뉴스 1999년 1월 29일
  9. KBS 1TV '제국의…' 후속 '무인시대' 매일경제 2002-12-25
  10. '무인시대' 내년 2월 8일부터 방영 한국일보 2002-12-25
  11. 김태경 (2003년 3월 2일). “[방송가] KBS '장희빈' 작가 집필 중단”. 국제신문. 2016년 9월 1일에 확인함. 
  12. 이인표 (2004년 8월 23일). “武臣정권 시대 인물중심 묘사”. 문화일보. 2015년 7월 21일에 확인함. 
  13. 김범석 (2004년 5월 16일). “드라마 발목 잡는 '후속 드라마'. 일간스포츠. 2015년 7월 21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한국방송공사 대하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제국의 아침
(2002년 3월 2일 ~ 2003년 1월 26일)
무인시대
(2003년 2월 8일 ~ 2004년 8월 15일)
불멸의 이순신
(2004년 9월 4일 ~ 2005년 8월 28일)